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김정민 "최근 갱년기 겪어… 아내에게 소리 지르기도"

  • 등록 2022-01-15 오전 9:09:00

    수정 2022-01-15 오전 9:09:00

이 기사는 2022년1월14일 17시42분에 팜이데일리 프리미엄페이지 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김정민(사진=SBS)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MSG워너비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가수 김정민이 17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서 김정민은 MSG워너비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은 소감을 밝혔다. 특히 김정민은 “아내가 행복해한다”고 전했다. 알고 보니 이는 밥 때문이라고. 김정민은 “한 10여 년 정도 공백기 아닌 공백기가 있었는데 세 끼를 다 집에서 먹었다. 그런데 MSG워너비 하면서 바빠지니 집에서 밥 먹는 시간이 줄어드니까”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이에 역시 아이 셋을 키우고 있는 김성은도 크게 공감했다고 전해진다.

그런가 하면 이날 김정민은 11살 연하인 아내와 갱년기가 번갈아 가며 왔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정민은 “저는 (갱년기인걸) 모르고 그냥 지나왔는데 아내가 ‘오빠는 최근까지 욱하면 소리 지르고 인상 썼다’라고 하더라”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아내가) 이제 저는 갱년기가 끝난 것 같다더라”라면서 “최근에는 아내에게 갱년기가 온 것 같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자칭 ‘갱년기 연구가’ 김구라는 “형이 몰랐던 것”이라며 일침을 해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