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애 엔터' 데뷔전 치른 '다섯장' 뜨거운 눈물

  • 등록 2020-09-06 오전 9:13:49

    수정 2020-09-06 오전 9:13:49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대망의 데뷔전을 치른 트롯돌 ‘다섯장’이 뜨거운 눈물을 보였다.

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최애 엔터테인먼트’(연출 오누리, 이민지)에서는 트롯돌 ‘다섯장’의 데뷔 전 마지막 안무 점검부터 실전 연습, 무대 비하인드까지 소개됐다. 방송 직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권에 ‘다섯장’과 ‘후이’, ‘추혁진’, ‘옥진욱’이 오르는 등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MBC ‘최애 엔터테인먼트’(사진=MBC)
이날 방송에서는 ‘최애Ent’가 ‘다섯장’의 데뷔를 위한 특급 트레이닝을 마련했다. 음악 방송 무대에 처음 서는 멤버들을 위해 카메라가 세팅된 실전 무대를 만든 것. 안무가 제이블랙&마리가 최종 점검에 직접 참석, 안무에 맞춰 온에어 되는 카메라와 아이콘택트 하는 연습을 지도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그런가 하면 장·영·특이 준비한 화려한 조공 도시락도 등장했다. 전복, 스테이크, 삼계탕 등 산해진미가 가득한 보양식은 물론 로브스터까지 추가하며 거한 한 상이 차려져 멤버들을 감동시켰다.

이어 ‘다섯장’은 데뷔 동기 캡사이신(신봉선)과 선배 아이돌 있지(ITZY)의 대기실을 찾아 인사하며 앨범과 굿즈를 선물했다. ‘다섯장’의 티저 영상에서 ‘고추장’ 캐릭터였던 이회택(후이)은 자신과 비슷한 콘셉트인 캡사이신에게 고추가 엮여있는 목걸이를 선물했다.

방송 말미에는 ‘다섯장’의 ‘시선고정’ 무대와 비하인드가 담겼다. ‘시선고정’ 생방송 무대에서는 멤버들이 데뷔 무대를 무사히 치르며 새로운 트롯의 매력을 알렸다. 데뷔 무대를 지켜본 장윤정은 “굉장히 절실했구나. 부담이 많았구나가 보이더라고요”라며 안쓰러움과 기특함이 오가는 감상을 남겼다.

대기실로 돌아온 ‘다섯장’ 멤버들은 장윤정, 김신영, 이특과 함께 진솔한 소감을 나눴다. 이회택(후이)은 “이렇게 친해질 줄 몰랐거든요”라며 남다른 애정을 표현하는가 하면, “오래오래 해보고 싶다”며 야심 찬 다짐을 했다. 생방송 무대에서 동선을 실수했던 박형석은 대기실에서 눈시울을 붉히며 말을 잇지 못했고, 쓴 소리 담당이었던 맏형 추혁진은 미안함에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이렇듯 장윤정, 김신영, 이특과 ‘다섯장’은 공개 채용부터 팀 결성, 미션 수행, 음반 작업 등 3개월간의 대장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훈훈한 감동과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다음 주 방송에서는 ‘다섯장’의 공식 활동을 시작한 멤버들의 이야기가 이어진다.

‘최애 엔터테인먼트’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힐링 미소
  • 극락 가자~ '부처핸섬!'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