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1.10 88.59 (-2.86%)
코스닥 912.59 23.62 (-2.52%)

일베에 악플러…두 얼굴의 공무원 합격자들

  • 등록 2021-01-16 오전 12:03:00

    수정 2021-01-16 오전 9:10:05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이 X 몸매 주면 먹냐”, “아이돌 원탑 젖X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지난해 공무원 시험에 합격했다는 누리꾼들이 온라인커뮤니티에 남긴 글이다. 이들은 여성들의 사진을 올리며 여러 차례 성희롱 글을 남겼다.

경기도 7급 공무원, 성관계 인증샷·일반인 비하 발언

지난달 30일 극우 성향 온라인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이하 ‘일베’)에는 ‘27살 남자 일게이(일베 회원을 부르는 말) 취뽀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공무원 시험 점수 인증샷과 합격 통지 문자메시지를 공개하며 경기도 7급 공무원 합격 소식을 알렸다.

A씨는 ‘축하’ 댓글을 기대했지만, 일베 회원들은 A씨의 과거 게시물을 끌고 와 그를 비난하기 시작했다.

7급 공무원 합격자 A씨가 온라인에 올린 글. (사진=일베, 디시인사이드)
일베에서 활발하게 활동해 온 A씨는 모텔 방에서 여성 속옷을 촬영해 올리거나, 길을 지나가는 일반 여성들의 사진을 올린 뒤 성희롱 글을 적었다. 또한 미성년자와 성관계 인증샷, 샤워 중인 여성의 실루엣 사진과 여성의 자취방 내부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자신을 제외한 모든 이들은 비하 대상이었다. 노인에게는 ‘틀딱’, 경찰에게는 ‘민중의 X팡이’, 버스기사에게는 ‘하류인생’, 34세 여성에게는 ‘상폐녀’(상장폐지녀)라는 표현을 썼다.

과거 A씨가 올린 성희롱 글을 함께 즐겼던 일베 회원들은 A씨 공무원 합격 소식에 돌변했다. 일베 회원들은 이재명 경기도지사 SNS를 통해 A씨 만행을 폭로했다. 또한 A씨의 과거 글은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에 퍼졌고 A씨의 임용을 막아달라는 청와대 청원글도 올라왔다.

논란이 커지나 A씨는 자신이 올린 글 대부분이 망상이라고 반박했다. 그는 “커뮤니티라는 공간의 특성상 자신이 망상하는 거짓 이야기를 올리는 경우는 흔하다. 억울한 점이 있지만 더 변명하지 않겠다”라며고 입장을 밝혔다.

경기도는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친 상태다. 조사 결과를 토대로 이달 말 인사위원회를 열어 A씨에 대한 임용 취소 등 징계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성희롱과 장애인 비하는 지방공무원임용령 제14조에 따라 ‘임용후보자로서 품위를 크게 손상하는 행위’로, 공무원으로 직무를 수행하기 곤란하다고 인정되면 인사위 의결을 거쳐 임용후보자 자격 상실을 결정할 수 있다.

또한 경기도는 A씨에 대한 징계가 확정되면 성범죄 의혹 등에 대해선 별도로 경찰에 고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대전 9급 공무원, 女연예인 수차례 성희롱 악플…소속사 고발

지난달 31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대전 9급 공무원 합격한 아동 성희롱범을 고발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인터넷에서 오랫동안 활동한 악플러를 고발한다”며 “걸그룹의 만 15∼17세 미성년자 멤버들을 대상으로 수년간 신체 부위 등을 빗댄 입에 담지도 못할 악성 댓글들을 끊임없이 달았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본인이 직접 2020년 10월 대전시 지방공무원 채용시험 합격 문자와 함께 지방행정서기보 시보 임용장을 인증했다”며 “(성희롱범이) 공무원이 되어 국민 혈세를 축낸다니 사회구성원으로서 도저히 좌시할 수가 없다”고 지적했다.

‘민X이’라는 아이디를 쓰는 누리꾼 B씨는 지난해 9월 9일 대전 9급 공무원 합격 문자메시지를 온라인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이하 ‘디시’)에 올렸다.

공무원 B씨는 디시에서 유명한 악플러였다. 특히 걸그룹 ‘아이즈원’ 김민주를 수년간 성희롱했다. 아이디도 김민주와 여성 생식기를 합성해 만들었다. 그는 걸그룹 멤버들의 사진을 올리고 “왕찌X”, “아이돌 원탑 젖XX”, “빨X대장” 등 입에 담기 어려운 성희롱 글을 올렸다.

이달 초 B씨가 소속된 대전 서구청 관계자는 “B씨에게 관련 사실을 파악해 면담조사한 바 있지만 당사자는 부인한 상태”라며 “걸그룹 소속사 측에서 법적 대응을 할 생각이 없다고 밝혀 직접 수사 의뢰를 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이어 “성희롱을 당한 당사자나 소속사 측이 고발을 하지 않아 수사가 어려울 수도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라고 전했다.

얼반웍스 SNS
하지만 얼마 후 ‘아이즈원’ 소속사가 악플러들을 잡겠다고 나섰다.

지난 14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김민주 소속사 얼반웍스가 지난 11일 신원 미상 6명을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접수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얼반웍스는 공식 SNS를 통해 “그동안 당사는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들을 수시로 모니터링하며 소속 아티스트를 겨냥한 악성게시물, 모욕성 댓글 및 성희롱 게시글 들을 주시해왔다”면서 “그중 지속적이고 도가 지나치는 6명을 대상으로 법적 절차를 진행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공지했다.

공지에 따르면 얼반웍스가 고소한 악플러는 디시 이용자 3명과 일베 이용자 3명이다. 그중에는 대전 9급 공무원 합격자 아이디 ‘민X이’도 있었다. 하지만 얼반웍스가 고소한 악플러와 9급 공무원 합격자가 동일 인물인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공무원 합격자들의 과거 게시물들이 공개되면서 누리꾼들은 “임용을 취소해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지난달 30일 올라온 7급 공무원 임용 취소 청원은 10만명이 동의했고, 지난달 31일에 올라온 9급 공무원 임용 취소 청원은 3만 6000명이 동의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