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체육회, '이순신 장군' 현수막 결국 철거…IOC "욱일기도 금지"

  • 등록 2021-07-17 오전 10:13:13

    수정 2021-07-17 오전 10:13:13

[이데일리 황효원 기자] 대한체육회가 2020 도쿄 올림픽 선수촌 내 대한민국 선수단 숙소에 부착한 이순신 장군의 메시지를 인용한 현수막을 결국 철거했다.

17일 오전 도쿄 하루미 지역 올림픽선수촌 한국 선수단 숙소에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라고 적힌 응원 현수막이 철거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한체육회는 14일 선수촌 내 숙소에 이순신 장군의 문구를 인용한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는 현수막을 걸었다. 이는 임진왜란 당시 명량해전을 앞두고 이순신 장군이 “신에게는 아직 12척의 배가 있사옵니다”라고 선조에게 상소를 보낸 것을 떠올리게 한다.

하지만 일본 언론이 이를 정치적인 의도가 있다고 문제 삼고 극우 세력마저 일본 제국주의 전범기의 상징인 욱일기를 흔들며 강력하게 항의하자 파문이 커졌다.

체육회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IOC관계자가 전날 대한민국 선수단 사무실을 방문해 현수막 철거를 요청했다. 서신으로도 ‘현수막에 인용된 문구는 전투에 참여하는 장군을 연상할 수 있기에 IOC 헌장 50조 위반으로 철거해야 한다”고 재차 요구했다고 적었다.

체육회는 즉시 IOC에 응원 현수막 문구와 관련한 우리 입장을 적극적으로 설명하고 경기장 내 욱일기 응원에 강력하게 이의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IOC가 모든 올림픽 경기장에서 욱일기를 사용하는 것도 올림픽 헌장 50조를 적용해 판단하기로 약속하자 체육회는 이순신 장군 현수막을 철거하기로 상호 합의했다고 전했다.

IOC 올림픽 헌장 50조는 경기장 등 어떤 장소에서건 올림픽 기간에 정치적·종교적·인종적 선전을 불허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