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식 고용장관 16억원 재산 신고…권기섭 차관 40억원

이정식 고용부 장관 16억원 재산 신고…건물 재산 13억원
권기섭 차관 40억원…건물 17억원·예금 12억원 등
  • 등록 2023-03-30 오전 12:00:41

    수정 2023-03-30 오전 12:00:41

[이데일리 최정훈 기자]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16억4951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권기섭 고용부 차관은 39억9716만원을, 강순희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은 51억9324만원을 신고했다.

28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고용노동부-경제5단체 간담회에서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이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30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관보에 게재한 자료에 따르면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은 16억4951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이 장관의 재산은 지난해보다 957만원 줄었다.

이 장관은 본인 소유의 경기도 과천시 소재 아파트와 모친 소유의 충북 제천시 소재 단독주택 등 건물 재산으로 12억9060만원을 신고했다. 또 본인 소유의 토지 재산 3751만원과 예금 2억9580만원도 신고했다.

권기섭 고용부 차관은 39억9716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권 차관은 본인 소유의 경기 성남시 소재 아파트와 장남 소유의 경남 양산시 오피스텔 전세권 등 건물 재산으로 17억5600만원을 신고했고, 본인과 배우자 등 가족 소유의 예금으로 12억3748만원을 신고했다. 그는 또 본인과 배우자가 보유한 주식 등 증권 재산으로 5억9479만원을 신고하기도 했다.

이정한 고용부 노동정책실장은 본인과 배우자 소유의 아파트 등 건물 재산을 21억7500만원 신고하는 등 22억1470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류경희 고용부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13억999만원을, 송홍석 중앙노동위원회 사무처장은 3억2099만원을 신고했다.

고용부 산하 공공기관장 중 강순희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은 51억9324만원을 신고했다. 그는 본인과 배우자 소유의 아파트와 주상복합 등 건물 재산 27억2400만원과 예금 28억7153만원을 신고했다. 안종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건물 재산 10억원과 예금 15억원 등 25억3218만원을 신고했고, 어수봉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은 건물 재산 24억원과 예금 27억원, 채무 6억원 등 48억5897만원을 신고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