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혜영 "이혼 속사정 밝히려 방송 나온 거 아닌데.."

  • 등록 2007-07-03 오전 10:42:51

    수정 2007-07-03 오전 10:57:51

▲ 이혜영


[이데일리 SPN 윤경철기자]“(이)상민씨가 행복했으면 해요.”

이혜영이 최근 녹화를 끝낸 MBC '황금어장'의 코너 '무릎팍도사' 녹화 방송에서 이혼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이혜영은 최근 서울 여의도 MBC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MBC TV '황금어장'의 코너 '무릎팍도사' 녹화에 참여해 이상민과의 이혼 그리고 그후 자신의 현재 모습 등에 대해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혜영은 3일 오전 이데일리SPN과의 전화통화에서 “이혼이야기가 예민해서 출연을 하지 않을까 했지만 그럴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다”면서 “헤어진 사람이지만 방송에서 그 사람이 앞으로 행복했으면 한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그녀는 이번 방송출연이 이혼심경을 밝히기 위해 출연한 것은 아니다고 분명히 했다.

또 이혜영은 “이야기의 대부분은 30대 여성이 씩씩하게 사는 법에 관한 내용이었다”면서 “이혼과 관련된 이야기는 이혼직후 다양한 매체를 통해 털어놓는 바 있다”고 말했다.

이날 녹화분은 5일 방송된다.


▶ 관련기사 ◀
☞이혜영 3년 만의 시트콤 복귀... '김치 치즈...' 캐스팅
☞이혜영 란제리 브랜드 디자이너 됐다.
 

☞싸이 현역 통보, 네티즌 "기간 단축 이해안가" vs "이제 악플 그만"
☞'마동포' 이원종, 실제로는 빌려준 돈도 못받았다
☞오지호, '미녀는...' 김아중 같은 뚱보 변신
☞탤런트 김영철, '대왕 세종' 태종으로 낙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