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25.49 23.59 (-0.77%)
코스닥 1,008.95 2.81 (-0.28%)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맛있는TMI]‘1인1빙·에망빙' 벌써 빙수전쟁

나눠먹는 빙수서 혼자 즐기는 디저트로
망고빙수·뉴트로 감성 팥빙수 인기
  • 등록 2021-05-30 오전 8:00:00

    수정 2021-05-30 오후 9:48:30

[이데일리 김보경 기자] 날씨가 더워지면서 커피 프랜차이즈 업계가 일찍부터 빙수 전쟁에 돌입했다.

(사진=이디야커피 제공)
코로나19 이후 두 번째 맞는 여름. 거리두기에 맞춰 1인 빙수를 앞다퉈 출시하는가 하면, 호텔의 애망빙(애플망고 빙수)인기에 각 업체들도 망고를 활용한 신메뉴를 내놨다. 뉴트로 감성을 덧입힌 팥빙수도 인기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이디야커피는 1인 빙수 2종(팥인절미, 망고요거트)을 출시했다. 팥인절미 빙수는 연유 셔벗에 팥 베이스의 아삭한 얼음과 부드러운 아이스크림, 통팥, 고소한 인절미가 어우러진 제품이다. 망고요거트 빙수는 새콤달콤한 망고 셔벗에 요거트 베이스의 아삭한 얼음, 상큼한 아이스크림과 치즈 케이크가 조화를 이룬다는 설명이다. 이디야커피는 지난 18일 1인 빙수를 선보인 이후 전체 빙수 판매량의 약 70%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라고 설명했다.

(사진=SPC 파리바게뜨 제공)
파리바게뜨는 ‘딸기&생과일 빙수’로 여름 빙수 시장을 공략한다. 키위, 망고, 멜론, 파인애플 등 남녀노소 누구나 선호하는 4가지 생과일을 활용해 과일 본연의 진한 과즙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과일을 토핑이 아닌 곱게 간 얼음 속에 담아내 과일 빙수의 풍미를 더했다.

파리바게뜨도 1인용 팥빙수도 판매한다. 고운 얼음에 통단팥과 인절미 떡을 얹어 소용량의 테이크아웃 용기에 빙수를 담아 제공한다. 파바 딜리버리를 통해 제품을 주문하면, 매장 방문 없이도 간편하게 빙수를 즐길 수 있다.

폴 바셋도 나 홀로 즐기는 ‘컵빙수’를 출시했다. 오리지널 컵빙수와 커피 컵빙수, 말차 컵빙수 3종이다. 얼음 식감이 살아 있는 오리지널 빙수 스타일로 혼자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메뉴다. 시원한 얼음에 우유와 폴 바셋 콜드브루, 제주 말차 등을 블렌딩하고 팥과 밀크 아이스크림, 인절미 등 풍성한 토핑을 올려 한 컵에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투썸플레이스는 베리바 망고 빙수, 밀크바 팥빙수를 선보였는데, 1인용 컵 빙수로도 구매할 수 있다.

할리스 역시 올해 1인 빙수를 처음 선보였다. 애플망고 빙수, 피치 딸기 빙수, 우리 눈꽃 팥빙수 등 빙수 3종이다.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화하고 1인 가구가 늘어나며 혼자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1인용 빙수가 트렌드가 됐다”고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