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연참3' 혼자 살겠다고 여친 밀어버린 남친…MC들 '충격'

  • 등록 2021-07-28 오전 7:24:24

    수정 2021-07-28 오전 7:24:24

‘연애의 참견3’(사진=KBS Joy)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자기 자신을 잘 꾸미던 그루밍족 남친은 그저 자기만 아끼는 이기적인 사람이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3’ 82회에서는 2세 연하 남친과 5개월째 연애중인 고민녀의 사연이 소개됐다.

고민녀의 남친은 명품으로 자기 자신을 관리했다. 하지만 본인만 명품을 쓰지 고민녀에겐 저렴한 가성비 선물만 했고, 자신의 취향에 맞지 않는다며 고민녀가 선물한 선물마저 팔아버렸다. 심지어 본인이 다칠까봐 고민녀에게 못을 박아달라고 하거나 길을 걸을 때도 안쪽으로만 다녔다.

그러던 어느 날, 길을 걷는 도중 갑자기 자전거가 튀어나오는 일이 발생했다. 남친은 혼자 살겠다며 고민녀를 밀어버렸고 결국 고민녀는 크게 다치고 말았다. 이후 남친은 치료를 해주겠다고 고민녀를 집에 데려가는데, 고민녀에겐 저렴한 샤워 제품을 내어주더니 본인이 씻을 때는 숨겨뒀던 명품을 사용해 고민녀를 분노하게 만들었다.

이에 주우재는 “이건 자기애로 포장하면 안 된다. 손해 보기 싫어하고 이기적인 사람일 뿐”이라고 분석했고, 한혜진은 “고민녀는 샘플 말고 정품 내주는 남자를 만나야 한다. 왜 샘플 취급당하면서 만나냐. 우스운 장면이 많아서 웃음이 났지만 사실 남친은 위험한 사람이다”라고 경고했다.

김숙은 “보통 사랑을 위해서 죽을 수 있다고 하지 않나. 하지만 남친은 자신을 위해 고민녀에게 죽으라고 말하는 사람이다. 이번엔 자전거라는 작은 위험이 왔지만 앞으로 더 큰 위험이 올 수 있다. 그때 남친은 고민녀를 보호해주거나 같이 이겨내지 않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마지막으로 곽정은은 “사람이 말을 할 때 공감하고 표현하는 대인지능이 필요한데 남친은 이 능력이 없다. 남친이 고민녀를 더 사랑하게 되는 건 쉽지 않을 거다. 셀프 희망고문 하지 말어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는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