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남녀의 사랑법' 김지원, 역시 로코퀸…러블리 매력 풀 장착

  • 등록 2020-12-23 오전 7:50:54

    수정 2020-12-23 오전 7:50:54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사진=방송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도시남녀의 사랑법’ 김지원이 대체 불가능한 러블리 매력으로 ‘김지원표 로코’의 포문을 활짝 열었다.

지난 22일 첫 공개된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연출 박신우, 극본 정현정‧정다연, 기획 카카오M, 제작 글앤그림)에서 김지원은 부캐는 자유영혼 ‘윤선아’, 본캐는 보통 여자 ‘이은오’역으로 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원은 즉흥적이고 자유분방한 모습을 사랑스럽게 소화해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차오른 흥을 참기보다는 있는 그대로 표출하여 보는 이들의 입가에 미소를 짓게 만드는가 하면 특수 운전면허는 없지만 캠핑카를 빌렸다는 박재원(지창욱 분)의 말에 곧장 운전면허장으로 향하고, 해변가에서 개와 놀다가 넘어져도 환하게 웃으며 씩씩하게 다시 일어난 것.

그런가 하면 극 후반, 김지원은 지창욱과 두 사람만 짜릿하게 통하는 순간을 설렘이 가득한 텐션으로 그려내 보는 이들의 연애 세포를 깨웠다. 미션 게임을 하던 도중 재원이 은오의 손목을 잡아 끌어당겼고, 마주 선 두 사람은 눈빛으로 마음을 주고받았다. 때마침 터진 불꽃놀이 아래서 서로를 보며 환하게 웃는 은오와 재원의 모습은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기 충분했다.

이처럼 김지원은 첫 방송부터 ‘로코’라는 장르에 최적화된 면모로 ‘쌈, 마이웨이’에 이어 ‘로코퀸’의 저력을 입증했다. 브릿지 헤어스타일, 화려한 장신구, 보헤미안 스타일 등 비주얼 변신부터 연기, 케미까지 삼박자가 어우러진 김지원의 활약은 입덕을 유발하기도 했다.

더불어 ‘이은오’가 왜 1년 전에는 ‘윤선아’로 양양에서 지내게 되었는지 궁금증까지 피어오르게 한 김지원이 앞으로 ‘도시남녀의 사랑법’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김지원 비롯해 지창욱, 김민석, 한지은, 류경수, 소주연이 출연하는 ‘도시남녀의 사랑법’ 은 복잡한 도시 속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리얼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화요일, 목요일 오후 5시 카카오TV에 선공개, 7시에 넷플릭스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분수대에 아기천사
  • 또 우승!!!
  • 물속으로
  •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