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은행, 폐마스크 재활용 캠페인 ‘희망 리본’ 실시

폐마스크 수거 및 재활용
등받이 좌식의자 1000개 제작
한국사회복지관협회 전달
  • 등록 2022-05-22 오전 9:00:00

    수정 2022-05-22 오전 9:00:00

[이데일리 황병서 기자] 우리은행은 자원순환을 통한 자원 효율화 및 순환경제에 동참하기 위해 임직원과 고객이 함께 참여하는 마스크 자원순환 캠페인 ‘희망 리본(Re-born)’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우리은행 홍보모델이 폐마스크 수거함 앞에서 홍보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우리은행)
희망 리본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환경오염의 새로운 요인이 된 마스크를 활용한 자원순환 캠페인이다.

우리은행은 마스크 필터 제조사인 제이제이글로벌과 협력해 사용 후 버려지는 폐마스크를 수거하고, 마스크 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자투리 원단을 활용해 재생 PP(폴리프로필렌)칩으로 재생산한다. 이 재료로 의자와 같은 자원순환용품을 제작한다.

우리은행은 임직원의 캠페인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주요 건물인 회현동 본점과 디지털타워, 우리금융상암센터, 성수동 우리W타워 내에 마스크 수거함을 설치했다. 또한 고객들 및 일반인도 캠페인에 동참할 수 있도록 서울시 소재 주요 사회복지관 4곳에 마스크 수거함을 오는 6월까지 추가로 설치한다.

이원덕 은행장은 “한정적인 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환경영향을 최소한으로 줄이는 것이 순환경제의 핵심”이라며 “우리은행은 앞으로도 생활 속 작은 실천으로 자원 효율화와 순환경제를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발굴하여 ESG경영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특히, 우리은행은 이번 캠페인으로 제작한 등받이 좌식의자 1000개를 한국사회복지관협회를 통해 전국 취약계층 1000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또한 고객들에게 자원 재활용과 순환경제를 홍보하고 동참을 유도하기 위해 수거된 폐마스크와 마스크 생산 잔여물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작품 전시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