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최초의 돔구장 '타이베이 돔' 공식 개장...한국vs대만 첫 경기

  • 등록 2023-12-03 오후 2:27:14

    수정 2023-12-03 오후 2:53:37

대만 최초의 돔구장인 타이페이 돔. 사진=WBSC 홈페이지
밖에서 바라본 타이베이 돔. 사진=WBSC SN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대만 최초의 돔구장인 타이베이 돔이 드디어 공식 개장했다.

타이베이 돔은 3일 막을 올리는 30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를 앞두고 2일 개장식을 열었다. 이날 개장식에는 일본프로야구에서 전설적인 홈런왕으로 이름을 떨쳤던 대만 국적의 오사다하루 소프트뱅크 호크스 회장이 기념 시구를 던졌다.

일본프로야구에서 22년 동안 통산 홈런 868개를 가록한 오사다하루 회장은 “타이베이 돔은 일본 도쿄돔, 후쿠오카 돔에 비견될 정도로 좋다”며 “2026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서 대만과 일본이 미국에서 열리는 본선에 진출하면 좋겠다”고 덕담을 전했다.

타이베이 돔은 타이베이 신이구에 자리했다. 최대 4만명을 수용하는 경기장이다. 홈에서 좌우 펜스까지 거리는 101.8m, 가운데 펜스까지는 121.9m다. 인조 잔디가 깔렸으며 지붕은 열리지 않는 폐쇄형 돔이다.

타이베이 돔 첫 국제대회 개막전은 한국이 장식한다.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한 한국은 홈팀 대만과 3일 오후 7시 역사적인 타이베이 돔 첫 경기에 나선다.

이번 대회는 타이베이 돔, 타이중의 인터콘티넨털구장 등 3개 구장에서 열린다. 타이베이 돔에선 개막전과 10일 3·4위전 및 결승전이 치러진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줄 길게 선 김호중 공연장
  • 칸의 여신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