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솔로지옥' 스타→활동 중단…송지아의 '한 달 천하' 타임라인 [종합]

25일 활동중단 선언에도 후폭풍 계속…박지현 불똥
논란 열흘 만에 자숙 모드…학력 의혹까지 불거지나
  • 등록 2022-01-25 오전 9:22:24

    수정 2022-01-25 오전 9:29:58

송지아(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명품 ‘가품 착용’을 계기로 구설수 및 각종 의혹에 시달린 뷰티 유튜버 프리지아(본명 송지아)가 논란 발생 약 열흘 만에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SNS는 물론 기존에 올려둔 영상들까지 비공개로 전환한 뒤 자숙에 들어갔지만, 같은 소속사에 몸담은 ‘하트시그널3’ 출신 박지현 및 프리지아의 학력 의혹까지 후폭풍은 계속해서 꼬리를 무는 상황이다.

활동중단 선언에도 여진 계속…박지현까지 불통

송지아는 25일 오전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에 사과 영상을 통해 활동 중단을 발표했다.

그는 “사과 영상이 늦어진 점에 대해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그리고 많은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잘못을 인정했다. 송지아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이 제 잘못임을 인정한다”며 “유튜브를 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하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키고 저를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죄송하다”고 전했다.

가품을 사용한 이유도 솔직히 고백했다. 송지아는 “처음에는 너무 예뻐서 그냥 구매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으면서 정신 차리지 못하고 점점 더 빠지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지금 너무 너무 후회를 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하면 정말 한심하다는 생각이 든다”며 “돌이켜보면 많은 사람들이 저를 사랑해 주실 때가 제가 조금 더 내면을 다지고 돌아봤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하고 점점 그런 거에 빠져서 보이는 송지아에만 집중한 것 같다”고 후회를 드러냈다.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지만, 죄 없는 가족들에 대한 비난은 멈춰달라는 호소도 이어졌다.

아울러 “제가 유튜브를 시작하는 초반부터 프링이(구독자)들에 대한 마음은 정말 진심임을 알려 드리고 싶고 사실 그것마저 가짜가 돼버려서 많은 프링이들이 상처를 받은 것 같은데 그건 정말 진심이었다고 얘기하고 싶다”고 팬들을 향한 미안함도 덧붙였다.

직접 얼굴을 드러내 사과 영상까지 올렸지만 논란은 사그라지지 않고 있다. 송지아의 소속사인 효원CNC에 몸담고 있는 ‘하트시그널3’ 출연자 출신인 인플루언서 박지현에게도 불똥이 튀고 있기 때문이다.

(사진=박지현 인스타그램)
송지아 논란을 지켜본 누리꾼들은 박지현에게도 관련 해명을 요구하고 있다. 앞서 박지현은 지난해 7월 막을 내린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로 유명세를 얻은 화제의 인물이다. 그는 프로그램 출연 당시 일본 명문대인 와세다대학교에 재학 중으로 의대학전문대학원(의전원) 입학을 준비 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청량한 분위기와 청순한 외모와 함께 반전의 학력 스펙으로 부러움을 모은 바 있다.

박지현은 효원CNC와 전속계약 소식을 알릴 당시 크리에이터를 시작으로 나아가 자신의 패션 브랜드를 론칭하는 꿈을 가지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박지현은 현재 구독자 수 18만 5000명을 보유한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일부 누리꾼들은 송지아 논란을 지적하며 박지현의 학력도 거짓으로 소개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이들은 박지현이 실제 의전원을 준비한 정식 학생인지, 의과대학 실험실 안에서 근무한 단순 교환학생인지 학력과 관련한 구체적 해명을 요구했다.

그가 올린 명품 언박싱 영상에도 송지아와 같은 소속사란 이유로 ‘진품이 맞는지’ 의심하는 댓글들이 이어진다.

(표=김보영 기자)
‘한 달 천하’로 막 내린 프리지아 신드롬

자신을 ‘한양대 무용과 여신’이라 소개한 송지아를 향한 부정적 반응도 속출하고 있다. 한양대 재학생들은 최근 송지아가 ‘아는 형님’에 출연해 한양대를 언급한 것을 두고 학교 커뮤니티 ‘에브리타임’ 등에서 불편함을 드러내고 있다. “기어이 학교를 언급한다”, “꾸준히 학교로 마케팅한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학교에서 여론도 별로 안 좋다”, “(송지아가) 한양대를 다니는 것도 몰랐다”, “학교 언급을 멈춰달라” 등 항의글들도 눈에 띈다.

앞서 송지아는 지난해 12월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예능 ‘솔로지옥’ 출연을 계기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수십만 정도였던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의 구독자 수가 200만 명 가까이 증가하는가 하면, 각종 명품 행사에 초빙되거나 방송 프로그램 섭외 1순위에 오르며 유명세를 얻었다. 지난 11일에는 MBC 인기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과 JTBC 장수 예능 ‘아는 형님’ 출연이 확정돼 주목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지난 16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그가 ‘솔로지옥’ 방송과 자신의 유튜브 채널, SNS 등 콘텐츠에 명품 가품을 착용한 의혹이 제기되자 인기는 논란으로 부메랑이 돼 돌아왔다. 하루 뒤인 지난 17일 송지아가 자신의 SNS에 직접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가품 착용 논란을 인정했지만, 더욱 비난 여론이 거세지자 김효진 효원CNC 대표가 19일 직접 해명문을 올리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