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TV, 英소비자매체 접근성 평가서 '최고' 인정

위치 "삼성 Neo QLED는 모든 제품의 기준"
시각장애인·저시력자 위한 제품 호평
  • 등록 2023-08-06 오전 8:59:48

    수정 2023-08-06 오전 8:59:48

[이데일리 최영지 기자] 삼성 TV가 영국 비영리 소비자연맹지 ‘위치(Which)’로부터 ‘최고의 접근성’ 제품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 TV에 기본 탑재된 접근성 기능을 설정하는 사진. (사진=삼성전자)
위치는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와 협력해 화질, 음질, 접근성을 바탕으로 삼성 Neo QLED(QE65QN85B)와 OLED(QE55S95B)를 1, 2위로 평가하며 시각장애인, 전맹 저시력자를 위한 제품이라고 호평했다.

위치는 “삼성 TV는 접근성 기능에서 모든 제품들의 기준”이라고 평가했다.

또 삼성 TV가 “평가한 브랜드 중 유일하게 부분 화면 확대 기능을 지원한다”며 “메뉴에서 텍스트 크기를 편리하게 조절해 볼 수 있고, 다양한 컬러 옵션을 제공해 선명하게 화면을 볼 수 있다”고 호평했다.

삼성전자는 모든 사람들이 차별없이 즐길 수 있는 ‘스크린 포 올(Screen for all)’을 위해 2013년부터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와 지속적으로 협업하고 있다. 삼성전자 TV는 최근 2회 연속으로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로부터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획득했다.

또, 삼성전자는 2023년 TV 신모델에 색약자를 위한 ‘씨컬러스 모드’를 기본 기능으로 탑재해 색약 정도를 세부적으로 조정할 수 있게 만들어 화면 속 물체를 더 잘 구별해낼 수 있도록 했다.

릴루미노 모드를 개발해 명암, 색, 선명도 등 화질 요소를 더 강하게 표현해 저시력자들이 TV 이미지를 더 쉽게 인지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