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 신하균 vs '타락' 강하늘..4色 캐릭터의 시선 강탈

  • 등록 2015-02-11 오전 8:09:17

    수정 2015-02-11 오전 8:10:27

순수의 시대 신하균
[이데일리 스타in 강민정 기자] 영화 ‘순수의 시대’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순수의 시대’는 조선 개국 7년, 정사(正史)인 조선왕조실록을 통해 역사가 ‘왕자의 난’으로 기록한 그 뒤편으로, 역사가 감추고자 했던 강렬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10일 2차 예고편과 2차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전장에서 피 튀기는 혈투를 벌이는 장군 김민재(신하균 扮)와 침상에서 격렬한 정사를 나누는 왕자 이방원(장혁 扮)의 모습을 번갈아 보여주며 포문을 연다. 서로 다른 곳에서 각자의 전투를 치르고 있는 두 남자의 눈빛은 강렬한 파격을 선사하며 영화 속 신하균과 장혁의 압도적인 카리스마 대결을 기대하게 한다.

순수의 시대 장혁
또한, 관객들의 눈을 사로잡는 마상 액션과 격렬한 전투 신, 서로를 향해 활시위를 당기는 신하균과 장혁의 모습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에 충분하다. 여기에 왕의 사위라는 자유롭지 못한 위치에서 삐뚤어진 방식으로 자신만의 욕망을 표출하는 진으로 분한 강하늘의 비열하지만 섹시한 모습과 매혹적인 신예 가희 역의 강한나까지, 서로 다른 욕망을 순수하게 쫓은 세 남자와 한 여자의 역사가 감추고자 했던 핏빛 기록을 담고 있다.

2차 캐릭터 포스터 역시 시선을 끈다. 단 한번도 스스로 그 무엇을 원했던 적이 없었던 장군 김민재. 그가 처음으로 자신의 것을 순수하게 지키기 위해 칼을 들고 싸우고 그로 인해 상처 입은 모습을 담은 2차 캐릭터 포스터는 신하균의 애절한 눈빛과 표정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 잡는다.

이성적인 부분보다 감성적인 부분에 초점을 맞춰 이방원을 표현했다는 장혁의 2차 캐릭터 포스터는 팽팽하게 당겨진 활 시위만큼 긴장감을 느낄 수 있는 장혁의 카리스마로 완성도를 높였다.

순수의 시대 강하늘
어느 작품에서도 보여주지 않았던 비열함을 완벽하게 표현한 강하늘은 ‘타락하다’라는 수식어에 맞는 위험한 매력을 발산한다. 강하늘의 2차 캐릭터 포스터 속 묘한 섹시함을 느끼게 하는 붉게 충혈된 눈은 그의 삐뚤어진 욕망과 비열함이 어떻게 표현되었을 지 궁금증을 갖게 한다.

여기에 복수와 매혹이라는 자극적인 매력을 한 작품 안에서 가희를 통해 모두 보여줄 강한나의 캐릭터 포스터는 붉은색 옷을 입고 매혹적인 춤을 추고 있는 모습을 담고 있다. 극중에서 가희가 춤을 추는 장면은 김민재에게 다가가기 위한 중요한 시점에 놓인 장면. 이 장면을 위해 직접 한국 무용을 배워 100% 대역 없이 춤을 소화한 강한나는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치명적이고 아름다운 몸짓은 관객들의 눈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강도 높은 춤을 완벽하게 마스터한 그녀는 “음악과 함께 동작 하나하나에 감정을 담고 표현하려고 노력했다”고 밝혀, 춤 장면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순수의 시대’는 오는 3월 5일 개봉된다.
순수의 시대 강하나
▶ 관련기사 ◀
☞ '띠과외' 김성령, 호텔 VIP 응대에 '멘붕'..돌발상황에 '눈물'
☞ 김혜자vs 채시라vs 도지원vs 이하나..'착않녀' 2차 티저 공개
☞ 천정명, 이탈리안 아웃도어 브랜드 모델 발탁..'남성미 물씬'
☞ '무소유를 향한 고집'..강하늘의 힐링타임을 위하여
☞ '택시' 김지우 "남편 레이먼킴, 잦은 설거지에 습진..눈물난다"
☞ '택시' 김지우, 남편 레이먼킴에 서운함 폭발.."많이 울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