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49.08 28.54 (+0.94%)
코스닥 1,011.76 17.45 (+1.75%)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서지현 “n번방 가해자들, 지구 끝까지 쫓아가서 잡을 것”

서지현·표창원, ‘방구석1열’ 출연…디지털 범죄 해결방안 논의
  • 등록 2020-05-16 오전 12:30:00

    수정 2020-05-16 오전 12:30:00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텔레그램 n번방 사건 TF 대외협력팀장을 맡고 있는 서지현 성남지청 부부장 검사가 “n번방 가해자들을 끝까지 쫓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서지현 성남지청 부부장 검사(왼쪽),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JTBC ‘방구석1열’ 제공)
오는 17일에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에서는 디지털 범죄를 다룬 두 영화 ‘디스커넥트’와 ‘소셜포비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에 20대 국회에서 성범죄 관련 법률 개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던 1세대 프로파일러 표창원 의원과 서지현 검사가 출연해 고도화된 디지털 범죄의 심각성과 해결방안을 논의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표 의원은 최근 범죄로 악용되고 있는 SNS에 대해 “사람을 해할 수 있음과 동시에 요리를 만드는 도구인 ‘칼의 역설’처럼 SNS로 활발하게 소통할 수 있는 반면 영화처럼 현실과의 단절을 불러올 수도 있다”며 SNS의 양면성을 지적했다.

또한 최근 20대 국회에서 ‘n번방 방지법’ 통과에 기여한 표 의원은 “보수적인 의견들이 많아 거의 포기했었는데 잘 진행돼 뿌듯하다”라며 쉽지 않았던 과정에 대해 언급했다.

성인 대상 불법 성적 촬영물을 소지만 해도 처벌하는 등 성범죄 처벌 수위를 높인 이른바 n번방 방지법‘은 지난 12일 국무회의를 통과해 곧 시행된다. 개정된 법률은 일부 공소시효 폐지 규정을 제외하고 다음 주 공포 즉시 시행된다.

서 검사는 “법무부뿐만 아니라 그 밖에도 많은 사람들이 노력했다. 그에 앞서서 정말 많은 피해자들의 눈물과 고통이 있었는데 n번방 방지법이 이렇게 통과 돼서 너무 기쁘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이어 서 검사는 n번방 사건의 현 상황에 대해 이야기하며 “검찰과 경찰이 다방면으로 열심히 수사 중에 있다. ‘지구 끝까지 쫓아가서라도 최후의 한 명까지 모두 잡겠다’는 의지가 굉장히 크다”며 사건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되새겼다.

그러면서 “n번방 사건을 직접 취재했던 기자들은 실제로 훨씬 잔혹한 사건임에도 언론 보도의 한계로 인해 10분의 1도 표현하지 못했다고 한다”라며 사건의 참담함을 전했다.

또한 표 의원은 n번방의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의 검거 당시 태도에 대해 “반성과는 정반대의 태도를 보이며 오히려 유명인들의 이름을 나열해 관심을 불러일으키기까지 했다. 이러한 태도에는 수사와 재판에 대해 유리한 위치에 서기 위한 위장과 아직 굳건하다는 메시지를 n번방 회원들에게 전달하려는 목적일 것”이라고 분석해 모두를 격분하게 했다.

한편 지난 9일 텔레그램 내에서 아동 성착취물을 제작·유포한 n번방의 창시자로 알려진 ‘갓갓’ 문형욱(24)이 구속됐다. 이후 지난 13일 그의 신상정보가 공개됐다. ‘박사’ 조주빈과 ‘와치맨’ 전모(38)씨 등도 갓갓의 방식을 모방해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