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세젤예’ 김해숙X최명길X김소연, 안방 울린 눈물연기

  • 등록 2019-05-06 오전 9:32:02

    수정 2019-05-06 오전 9:32:02

사진=‘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화면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김해숙, 최명길, 김소연의 관계가 밝혀졌다.

5일 방송한 KBS2 주말극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연출 김종창)(이하 ‘세젤예’) 27, 28회에서는 강미리(김소연 분)가 자신의 친딸임을 알아본 전인숙(최명길 분)부터 최명길이 강미리의 존재를 알았다는 사실을 알게 된 박선자(김해숙 분)까지 숨겨둔 진실이 드러났다.

이날 전인숙은 강미리가 자신의 딸임을 직감적으로 알게 된 후 박선자를 찾아갔다. 자신의 딸을 미국으로 돌려보내지 않고 돈까지 가로 챈 파렴치한으로 여기며 박선자를 향해 모욕적인 언사를 퍼부은 것. 강미리가 몰래 엄마를 찾았다는 사실은 박선자의 억장을 무너뜨리게 했다.

그간 괴롭힌 똑똑한 여직원이 사실은 자신이 버린 딸이라는 사실과 강미리가 몰래 친엄마를 찾았다는 사실은 전인숙과 박선자 두 엄마에게 가슴 찢어지는 고통을 안겼다.

키워준 엄마 박선자 앞에서 무릎을 꿇은 채 계속 “잘못했다”고 오열하는 장면은 강미리의 형언할 수 없는 슬픔을 보여줬다. 특히 박선자가 전인숙에게 받은 돈을 강미리에게 돌려주며 목매며 말하는 장면은 고단했지만 치열하게 살아온 그의 지난날을 떠올리게 했다.

전인숙 역시 그리웠던 친딸 강미리를 품에 안으며 울음을 쏟아냈다. 강미리는 회사를 떠나지 않기로 결심했다. 하지만 기자로부터 딸의 존재 사실을 거론 당하자 전인숙은 강미리의 사표를 곧바로 수리, 또 다시 배신을 예고했다.

극한으로 치닫는 감정을 보여준 박선자 역의 김해숙, 전인숙 역의 최명길, 강미리 역의 김소연의 눈물 연기는 몰입도를 높였다는 평가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사진=‘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화면 캡처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