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PAOK 구단, 쌍둥이 자매 입단 발표 "얼마나 흥분되나"

  • 등록 2021-10-17 오전 9:09:18

    수정 2021-10-17 오전 9:09:18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그리스 프로배구 PAOK 테살로니키 구단이 이재영, 이다영(이상 25) 자매의 기내 사진을 공개하며 입단을 공식 발표했다.

(사진=PAOK 구단 SNS 캡쳐)
PAOK 구단은 17일(이하 현지시간) SNS를 통해 이재영, 이다양 자매자 한국을 떠나 그리스로 향하고 있다고 전했다.

더불어 구단은 두 사람의 기내 사진을 공개하며 “얼마나 흥분되지 않느냐?”라며 환영의 뜻을 내비쳤다.

구단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이 쌍둥이 자매에 대한 애정을 전했던 DM(다이렉트 메시지)도 공개했다. 메시지에는 “슈퍼 쌍둥이”, “그들을 기다릴 수 없다” 등의 내용 등이 담겼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지난 16일 오후 늦게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그리스로 이동했다. 두 선수는 터키를 경유해 그리스에 입국, 새 소속 구단인 PAOK에 합류할 예정이다.

한편 이재영과 이다영은 지난 2월 과거 학교폭력 논란에 휘말린 후 이들의 전 소속팀이었던 흥국생명은 두 선수와의 계약을 포기했다 .

결국 이들은 해외 진출을 추진했고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각각 6 만유로(한화 약 8260만 원) 과 3만 5000유로(약 4800만 원) 어로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 구단과 계약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대한배구협회가 국제이적동의서(ITC)를 발급할 수 없다고 맞서면서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국제배구연맹(FIVB)이 직권으로 승인해 이적이 확정됐다.

그럼에도 이들은 마지막까지 구설은 끊이지 않았다. 이달 초에는 이다영이 가정폭력 의혹에 휩싸였다.

이다영은 지난 2018년 결혼했고 이후 남편에게 폭언과 폭력을 가했다는 폭로가 나와 충격을 안겼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