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잇턴, 전작 대비 초동 2배… 데뷔 1년 만 월드투어

  • 등록 2024-02-05 오전 10:05:47

    수정 2024-02-05 오전 10:05:47

에잇턴(사진=각 방송사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그룹 에잇턴(8TURN)이 지난 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 무대를 끝으로 미니 3집 ‘스터닝’(STUNNING) 공식 활동을 성료했다.

에잇턴은 앨범 내 전 트랙을 에너제틱한 매력의 힙합부터 미디엄 템포의 팝&록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장르로 꽉 채워 한계 없는 음악적 컬러를 확인케 했다.

멤버 윤규와 승헌은 타이틀곡 ‘러펌펌’(RU-PUM PUM) 작사에 참여해 가장 에잇턴다운 곡을 완성해 냈다. 멤버들 또한 멜로디한 보이스부터 감미로운 알앤비 보컬, 그루비한 래핑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는 음악성으로 눈부신 성장을 재입증했다.

에잇턴은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해 타이틀곡 ‘러펌펌’ 무대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 장악력을 선보였다. 글러브 터치를 연상케 하는 포인트 안무 ‘펌펌 댄스’가 짜릿한 쾌감을 전했고, 자유분방하면서도 칼각을 이룬 군무와 클라이맥스의 폭발적인 연출이 어우러져 눈과 귀가 즐거운 킬링 포인트를 만들어냈다.

에잇턴만의 어디로 튈지 모르는 ‘럭비돌’ 매력도 매 무대 화제를 낳았다. 전원 금발 변신으로 보여준 비주얼 시너지는 물론, 스트릿 복서를 연상케 하는 룩과 ‘영 앤 시크’ 아이덴티티를 고스란히 담아낸 스타일링이 보는 재미를 더했다. 매 무대 에잇턴만의 통통 튀는 에너지와 콘셉트 소화력이 ‘팔색조 올라운더’란 수식어에 걸맞은 완성형 퍼포먼스를 한층 빛나게 했다.

이외에도 에잇턴은 CIX 승훈·배진영, 있지 채령, 펜타곤 후이, 제로베이스원 석매튜, 동방신기 유노윤호·최강창민, 라이즈 은석, 온앤오프 이션·승준, 김종현 등 여러 선후배 및 동료 아티스트와 ‘러펌펌’ 챌린지를 이어오며 ‘챌린지 맛집’으로 활약했다.

에잇턴은 이번 미니 3집 ‘스터닝’으로 전작 대비 2.6배 이상 수직 상승한 11만 9100장의 음반 초동 판매량을 달성했다. ‘러펌펌’ 뮤직비디오 또한 빠른 속도로 천만 뷰를 돌파하는 등 데뷔 이후 가장 큰 폭의 성장세로 ‘커리어 하이’를 경신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집중'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 박결, 손 무슨 일?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