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골프존, 미국 골프매체 선정 4년 연속 '베스트 시뮬레이터' 뽑혀

  • 등록 2020-03-30 오전 9:30:06

    수정 2020-03-30 오전 9:30:06

골프존스크린골프 시스템의 컴퓨터 그래픽 이미지. (사진=골프존)
[이데일리 스타in 주영로 기자] 골프존의 스크린골프시뮬레이터가 미국에서 4년 연속 ‘베스트 시뮬레이터’로 선정돼 다시 한번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골프존은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다이제스트가 5월 발표 예정인 에디터스 초이스의 시스템·장비 부문 ‘베스트 골프 시뮬레이터’로 4년 연속(2017년~2020년)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이 매체는 골프존스크린골프 시스템의 센서가 골퍼의 스윙과 임팩트, 스핀을 감지할 뿐만 아니라 골프공의 궤적을 표시하고 사용자의 데이터 기록을 저장해 보여주는 등 우수한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190여개에 달하는 품격 있는 골프 코스와 다양한 골프 연습 코스를 가미해 게임의 흥미로움을 더욱 높였다고 분석했다.

골프존은 지난해 11월 미국 코네티컷에 골프와 함께 다양한 모임을 즐길 수 있는 토너먼트형 매장 지스트릭트를 선보였다.

베트남에서는 직영 매장을 10개까지 늘렸고, 올해 초에는 골프존뉴딘그룹이 사우디아라비아의 골프 산업 육성을 위한 MOU를 체결하는 등 해외 시장에서 다양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