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7.48 7.58 (-0.25%)
코스닥 995.39 4.85 (+0.49%)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윤소정, 故 김자옥 빈소 찾아 "아들 결혼 앞두고 떠나다니.." 비통

  • 등록 2014-11-17 오전 8:38:29

    수정 2014-11-17 오전 8:38:29

故 김자옥 빈소. 배우 윤소정이 故 김자옥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했다.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배우 윤소정이 故 김자옥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했다.

윤소정은 16일 故 김자옥의 빈소를 찾아 “김자옥은 내가 제일 예뻐했던 후배고, (김자옥이) 인터뷰할 때 나를 제일 좋아한다고 할 정도로 가깝게 지냈다”며 “지난번에 만났을 때도 며느리가 마음에 든다며 얼마나 예뻐했는데, 내년 3월에 결혼식 날을 잡았는데 그걸 못 보고 가서..”라며 애통한 심경을 전했다.

방송인 송도순은 “기침 나오니까 통화 말고 문자로 하라고 하더니 이렇게 빨리 가게 될지 몰랐다”면서 “아들 결혼시킨다는 이야기에 웃으면서 좋아했다”고 전했다.

송도순은 이어 “임종 전에 ‘6개월만 더 있었으면’이라고 했다더라”면서 “그땐 알더라 자기가 가는지…”라고 말하며 비통해했다.

김자옥의 아들 오 씨는 내년 3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김자옥은 지난 16일 오전 7시 40분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2008년 대장암 수술을 받았으며 최근 암이 재발해 항암 치료를 해왔으나 지난 14일 저녁 병세가 급속히 악화돼 강남성모병원 중환자실에서 사망했다.

고인의 발인은 오는 19일 오전 8시30분이며 장지는 분당 메모리얼 파크다.

▶ 관련기사 ◀
☞ 혜성 탐사로봇 '필레', "배터리 작동 중단.. 신호 끊겨" 위기 봉착
☞ 담양 펜션 화재, 4명 사망·6명 부상 '사상자 늘어'
☞ 비, 악성 루머에 “법적 대응” 강경 입장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