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드림, 태국 최대 공연장 입성… 이틀간 6만5000명 동원

  • 등록 2024-06-24 오전 9:17:41

    수정 2024-06-24 오전 9:17:41

NCT 드림(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월드투어를 펼치고 있는 NCT 드림이 태국 최대 규모의 공연장을 완벽하게 접수했다.

NCT 드림은 6월 22~23일 태국 방콕 라자망갈라 국립 경기장에서 ‘2024 엔시티 드림 월드투어 <더 드림 쇼 3 : 드림 이스케이프>’를 개최, 양일 공연 전석 매진으로 총 6만 5000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NCT 드림은 2019년 첫 단독 콘서트를 썬더돔(회당 6000석)에서 개최한 뒤 2023년 임팩트 아레나(회당 1만 1600석)를 거쳐, 2024년 라자망갈라 국립 경기장(회당 3만 2500석)에 입성, 놀라운 성장세로 태국 최대 규모의 공연장까지 완벽하게 섭렵했다.

NCT 드림(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번 공연에서 NCT 드림은 ‘브로큰 멜로디스’, ‘헬로우 퓨처’, ‘고’ 등 히트곡 퍼레이드를 선보였다. 또 ‘스무디’, ‘ISTJ’, ‘스케이트보드’ 등 하이라이트 구간에서는 메가 댄스 크루들과 호흡을 맞추며 폭발적인 장악력을 발휘하며 공연장의 열기를 최고조로 치솟게 만들었다.

거대한 공연장에는 시작 전부터 NCT 드림의 노래를 떼창하고 응원법을 외치는 관객들의 목소리가 울려 퍼졌다. NCT를 상징하는 펄 네오 샴페인 색상의 팬라이트 물결이 장관을 이뤘으며, 밤하늘을 수놓는 화려한 불꽃놀이까지 축제의 분위기는 더욱 뜨거워졌다.

NCT 드림(사진=SM엔터테인먼트)
공연을 마친 NCT 드림은 “이번 공연이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것 같다. 처음부터 끝까지 소중한 추억을 안겨준 시즈니(팬덤 별칭)에게 정말 감사하다. 루키즈 때부터 태국에서 공연을 해왔는데 이렇게 큰 공연장에 오기까지 감회가 새롭고 모두 시즈니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드림은 이제 시작이니까 더 높이 올라가겠다”며 “항상 무한한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여러분들의 따뜻한 마음이 너무 고맙다. 시즈니들이 더 행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드림이들이 되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NCT 드림은 29~30일 싱가포르의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Singapore Indoor Stadium)에서 월드투어의 열기를 잇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의정부고 졸사 레전드
  • "잘 하고 올게"
  • 아기천사
  • 또 우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