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R부터 밴드까지…선미, 첫 온라인 공연 성료

  • 등록 2021-10-31 오전 11:26:29

    수정 2021-10-31 오후 10:08:30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솔로퀸’ 선미의 무한 매력이 돋보이는 첫 온라인 콘서트 ‘GOOD GIRL GONE MAD’가 성황리에 끝났다.

30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 선미의 온라인 콘서트는 ‘환호, 비난, 빛, 그림자, 상처, 치유, 비상’이라는 7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무대들이 구성됐다.

선미의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주인공’ ‘가시나’ ‘꼬리’ ‘가라고’ ‘You can’t sit with us’ ‘Call’, 밴드 세션과 함께 한 ‘누아르’ ’Black Pearl’ ‘Borderlines’, XR(확장현실) 기술을 결합해 환상적인 경험을 선사한 ‘SUNNY’ ‘보라빛 밤’ ‘Narcissism’ ‘6분의 1’ ‘사이렌’ 등 총 14곡의 무대를 마치 한 편의 영화처럼 선보였다.

콘서트 전후에 팬들과 실시간으로 활발한 소통을 한 선미는 “저의 양면성, 무대 위의 화려한 모습과 내면에 숨겨진 무의식적인 감정들을 표현해 보고 싶었다”라며 “어비스컴퍼니에서 솔로 활동을 시작하며 ‘가시나’부터 ‘You can’t sit with us’까지 항상 뮤직비디오 안에서 ‘GOOD GIRL GONE MAD’이라 할 수 모습을 보여준 것 같다”라며 콘서트 타이틀을 ‘GOOD GIRL GONE MAD’으로 정한 이유를 전했다.

선미의 이번 온라인 콘서트는 촬영에만 1주일 이상의 시간을 들이며 공들인 것은 물론 브릿지 비디오도 영화제작팀을 섭외해 제작했다. 총 11벌의 다양한 스타일의 의상과 모든 무대마다 VJ영상을 제작하는 등 첫 온라인 콘서트인 만큼 아낌없는 투자로 눈과 귀를 만족시켰다.

이번 콘서트를 통해 XR기술을 선보인 것에 대해 선미는 “늘 새로운 콘셉트와 이야기에 도전하는 걸 즐기면서 차별화된 무대를 보여드리려고 하는데, 콘서트를 통해 보여드릴 수 있는 것 같아서 특별했다”라며 “내년 오프라인 콘서트에서 멋있게 해보겠다”라고 오프라인 콘서트 개최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선미는 올해 ‘꼬리’, 미니앨범 ‘1/6’, ‘스트릿우먼파이터’ 음원 발표 등 뮤지션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친 것은 물론 엠넷 ‘걸스플래닛999’ 마스터, JTBC ’싱어게인2’ 심사위원 참여, 각종 광고와 화보 촬영 등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모델처럼' 기념사진 촬영
  • 3억짜리 SUV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