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리더십 교육 위한 '코리아 아이비 럭비리그', 성공적 개최

  • 등록 2022-10-22 오후 2:49:04

    수정 2022-10-22 오후 2:49:04

코리아 아이비 럭비 리그에 참가한 선수 및 관계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럭비협회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대한럭비협회가 OK배정장학재단과 손잡고 글로벌 리더십 교육의 일환으로 개최한 ‘코리아 아이비 럭비 리그(Korea Ivy Rugby League)’에서 양정고가 우승을 차지했다.

22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중앙고에서 열린 이번 대회는 ‘태그럭비’ 방식으로 진행됐다. 양정고가 결승전에서 휘문고를 8-6으로 이기고 초대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태그럭비는 신체 접촉을 허용하지 않는 안전한 형태의 럭비 경기다. 신체 접촉(태클) 대신 상대방의 태그를 떼는 방식으로 수비하며 공격 측은 이를 피해 목표지점에 공을 두어 득점하는 방식이다. 럭비를 처음 접하는 학생을 위한 맞춤형 스포츠다.

‘코리아 아이비 럭비 리그’는 대한럭비협회와 OK배정장학재단이 함께 운영 중인 ‘고교 얼리버드 럭비 프로그램’을 도입한 자율형 사립 고등학교 등 신흥 명문 고교를 아우르는 ‘럭비 정기 교류전’으로 올해 첫 시작을 알렸다. 공정한 경쟁을 통해 신체적·정신적인 성장을 이끌어 체력과 인성을 겸비한 ’운동하는 엘리트 학생 육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참가 학생들은 안드레 진, 장성민 전 럭비 국가대표와 함께 태클, 라인아웃 등 주요 럭비 기술을 습득했다. 이어 OK금융그룹 읏맨 럭비단이 선보인 7인제 럭비 시범경기를 통해 럭비와 더 친숙해질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외에도 해외 아이비리그 럭비선수 출신 졸업생이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세계를 선도하는 엘리트 학생 육성을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최윤 대한럭비협회 회장은 “학생들이 승패에 연연하기보다 서로 화합하고 교류하며 원팀과 노사이드 정신 등 특유의 럭비 정신을 나눈 것 같다”며 “이번 기회로 럭비를 접한 엘리트 학생들이 향후에 럭비 팬이 돼 대한민국 럭비 미래를 이끌어 나갈 근간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코리아 아이비 럭비 리그’가 한국 럭비 발전과 저변 확대의 발판이 되길 바란다”면서 “한국 럭비의 ‘인지 스포츠화’를 향한 거침없는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속옷 살짝' 패션...뭐길래
  • 3억짜리 SUV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