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8.55 3.49 (+0.12%)
코스닥 997.41 6.87 (+0.69%)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日 매체, 배용준-구소희 결별 이유 "연예인-재벌가 신분 격차"

  • 등록 2015-02-17 오전 8:56:51

    수정 2015-02-17 오전 9:02:11

배우 배용준. 배우 배용준이 연인 구소희 씨와 결별한 가운데 그 배경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배우 배용준이 연인 구소희 씨와 결별한 가운데 그 배경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일본매체는 배용준과 연인 구소희 씨의 연인 관계에 연예인과 재벌가 손녀라는 신분격차가 장애물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일본 여성잡지 ‘조세이세븐(女性セブン)’은 지난해 7월31일ㆍ8월7일자 최신호에서 익명의 한국 중앙일간지 기자의 발언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익명의 한국 기자는 “구소희 씨의 가문처럼 역사가 있는 유명재벌계 인사들 중에는 아직 연예인을 아래로 보는 사람이 많다”며 “특히 친족 중에는 교제에 반대하는 이도 있고, 배용준이 ‘신분상승’을 하는 것이라며 못마땅해 하는 이들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 기자는 이어 “그런 환경에 있으니 욘사마도 결혼에 대해서는 소희 씨의 가족측의 사정에 따를 수밖에 없다는 측면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 매체는 이에 대해 “한국에서는 연예인의 사회적지위가 일본보다 낮다”고 전하면서“서울의 일반가정에서 태어나 연예인이란 직업을 선택한 ‘욘사마’ 자신이 이 ‘격차 문제’와 계속 싸워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구소희 씨는 1986년생으로 1972년생인 배용준과 14살 차이다. 고 구인회 LG그룹 창업주의 동생인 구태회 LS전선 명예회장의 3남인 구자균 LS산전 부회장의 차녀다.

구소희 씨는 뉴욕 시라큐스대 마케팅학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대학원 국제통상학과를 수료했다. 2010년 하반기부터 아버지가 부회장으로 있는 LS산전 사업지원팀에서 근무하다가 2011년 말 사직했다.

특히 그는 15일 종가 4만 6850원 기준 12만 8630주(지분율 0.4%·주식회사 LS 2014년 제 46기 분기보고서 기준)를 보유하고 있으며 평가액만 60억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배용준과 구소희 씨는 지난 2013년 12월 도쿄 인근에서 즐긴 데이트가 닛칸스포츠를 통해 보도돼 열애를 인정했다. 이로써 두 사람은 열애 인정 약 1년 2개월여 만에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 관련포토갤러리 ◀
☞ 티파니, 구하라, 손나은 등 '핑크 윙즈' 캠페인 화보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니엘 "심령사진 연출한 것 절대 아냐" 다시 봐도 '섬뜩'
☞ 채수빈 "팔꿈치끼리 닿는다" 개인기 과시했지만 '대굴욕'
☞ 티파니·구하랑·손나은 등 걸그룹 뭉친 '핑크 윙즈 캠페인 화보
☞ [포토] 티파니, 3월의 신부 '우아한 자태'
☞ [포토] 구하라, 아찔 각선미 '시선 집중'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