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이상민, 법원 압류해제 통지 받아... 신용회복은 아직?

  • 등록 2018-03-30 오전 10:01:36

    수정 2018-03-30 오전 10:01:36

SBS ‘미운 우리 새끼’ 이상민
[이데일리 e뉴스 박지혜 기자] 방송인 이상민의 삶에 또 다른 변화가 생겼다.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 측은 오는 4월 1일 방송에서 이상민이 법원을 방문하는 모습이 최초 공개된다고 30일 밝혔다.

그동안 이상민은 막대한 체무로 인해 방송 출연료를 압류당해왔으나, 법원에서 해제 통지를 받으면서 직접 출연료를 받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최근 ‘미우새’ 녹화에서 이상민의 갑작스러운 법원 방문에 걱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보던 어머니들은 그간의 고생과 노력을 칭찬하며 “맛있는 거라도 먹으라”고 응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기쁨도 잠시, 이상민은 설레는 마음으로 은행을 찾았다가 다시 한 번 채무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는 후문이다. 이상민은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는데, 내 신용회복은 안되는구나”라며 신세를 한탄했다고.

‘궁상민’의 신용 회복 이야기는 다음 달 1일 밤 9시 5분 ‘미우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