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33.64 8.4 (+0.27%)
코스닥 1,034.82 2.21 (-0.21%)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김용건, 37세 연인에 ‘낙태강요 미수죄’ 고소 당해

  • 등록 2021-08-02 오전 10:52:31

    수정 2021-08-02 오전 10:52:31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김용건(76)이 연하의 여자친구에게 낙태 강요 미수죄로 고소당했다.

2일 디스패치는 김용건이 39세 연하의 고소인 A씨(37)로부터 낙태 강요 미수죄로 고소 당했다고 보도했다.

김용건. 사진=이데일리DB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08년 24살에 한 드라마 종영 파티에서 김용건을 처음 만났다. 13년째 좋은 관계를 유지해왔지만 지난 3월 A씨의 임신에 김용건이 출산을 반대하면서 갈등을 겪었다.

A씨는 “13년을 숨어서 만났다. 이제는 배 속에 있는 생명까지 지우라 한다”고 했다.

이어 “김용건 씨의 (남은) 삶이 소중한 만큼, 한 여자의 인생도 중요하다”면서 “이기적이며 무책임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김용건은 “처음에는 당황했지만 지난 5월말 (A씨의 출산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는 의사도 전했다. 대화를 나누고 싶고 오해를 풀고 싶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측 법률 대리인은 “A씨는 24살에 김용건을 만났고, 37살에 임신을 했다”면서 “13년 동안 많은 일이 있었다. 책임감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이 매체에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