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가은, 문화체육관광부 2030 자문단 발탁

  • 등록 2022-12-05 오전 9:47:13

    수정 2022-12-05 오전 9:47:13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은가은이 문화체육관광부 2030 자문단으로 발탁됐다고 소속사 티에스엠 엔터테인먼트가 5일 밝혔다.

자문단은 문화예술, 콘텐츠, 관광, 체육 등 문체부 소관 정책분야 현장에서 활동할 만 39세 이하 청년들로 구성됐다. 공개 모집 후 전문가 심사를 거쳐 인원을 선발했다.

은가은은 청년문화예술인 중 1명으로 뽑혔다. 소속사는 “은가은은 향후 2년간 콘텐츠 분야에서 문체부 정책을 입안하고 시행하도록 점검하는 청년 감사 역할을 하게 된다”고 전했다.

은가은은 BTN 라디오 ‘은가은의 티키타카’,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수요일도 밤이 좋아’ 등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오후 2시 문체부 장관 입회하에 서울 용산구 국립극단 소극장 판에서 진행되는 자문단 발대식에 참여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