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내게 추미애란? 文만 보면…"윤석열 '집사부일체' 뭐라 했길래

  • 등록 2021-09-13 오전 7:17:34

    수정 2021-09-13 오전 7:29:20

[이데일리 이선영 기자]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순차적으로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할 예정인 가운데, 윤 전 총장이 먼저 ‘집사부일체’ 예고편에 등장했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 말미에 예고편으로 등장한 윤 전 총장은 소탈하고 솔직한 모습을 보이는 데 주력했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캡처)
그는 시작부터 슬레이트를 치면서 모습을 드러냈다. 남방에 면바지의 편한 옷차림이었다. 부인 김건희 씨는 이날 보이지 않았다.

윤 전 총장은 계란말이, 불고기 등 여러 요리를 직접 능숙하게 하면서 멤버들에게 “그냥 형이라고 해”라고 말했다. 또한 “형수님(김건희)한테도 자주 요리를 해주세요?”라는 질문에는 “해야 안 쫓겨나고 살지 않겠나”라고 재치있게 답했다.

이어 말할 때 고개를 좌우로 지나치게 돌리는 ‘도리도리’ 고갯짓과 다리를 벌리고 앉는 ‘쩍벌’ 자세를 시작으로, “대통령만 보면 싸우고 싶은가요?” “좌천을 많이 당했던데” “나에게 추미애란?” 이라는 등의 민감한 질문이 이어졌다. 진실 탐지 게임을 하는 모습도 등장했다.또한 윤 전 총장이 대선 후보로서 꿈꾸는 미래에 대해 언급하는 모습도 짧게 공개됐다.

이날 윤석열 전 총장은 “나를 공격해주면 꼭 지지율이 올라간다. 내 운동장으로 끌고와서 붙어야 한다” “그 일을 성공시키는 데 자신이 있다”고 답했다. 공개된 예고편은 그가 가수 이승철의 노래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를 부르는 모습으로 끝을 맺었다.

한편 지난 9일 ‘집사부일체’는 20대 대선 주자들이 출연하는 특집 방송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대선 주자들 중 가장 지지율이 높은 윤 전 총장, 이재명 경기지사,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섭외했다. 19일엔 윤 전 총장, 26일엔 이 지사, 10월 3일엔 이 전 대표 편이 방송된다.

‘집사부일체’는 각 분야의 ‘사부’들이 출연해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들려주며 갈팡질팡하는 청춘들을 위해 조언을 해주는 프로그램이다. 배우 이승기, 방송인 양세형, 이종격투기선수 김동현 등이 출연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