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군` 한보름, 사슴뿔 귀요미 인증샷 "차희주 귀신 맞아?"

  • 등록 2013-09-24 오전 10:06:06

    수정 2013-09-24 오전 10:06:06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주군의 태양’ 한보름이 극 중 모습과는 180도 다른 귀요미 인증샷을 공개했다.

한보름은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에서 소지섭의 첫 사랑이자 ‘100억 납치 사건’의 공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차희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또 어린 시절 풋풋했던 차희주와 슬픔에 가득찬 차희주 귀신 그리고 그리고 살벌한 눈빛의 쌍둥이 자매 한나 브라운의 과거 모습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내고 있어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무엇보다 극 중 차희주 귀신은 ‘100억 납치 사건’ 당시 사망했지만 이승을 떠나지 못하고 귀신의 모습으로 주중원(소지섭 분)의 곁을 맴돌고 있는 터. 태공실(공효진 분)에 빙의한 채 주중원에게 사랑을 전하기도 했지만 정작 100억 납치 사건의 공범에 대해서는 그 사람을 지키기 위한 일이라며 함구,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 ‘주군의 태양’ 한보름이 극중 모습과는 180도 다른 귀요미 인증샷을 공개했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이런 가운데 차희주 귀신으로 변신한 한보름이 극 중 선보였던 어두운 표정이 아닌, 상큼한 웃음을 짓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창백한 분장을 한 자신의 모습이 신기한 듯 연신 거울을 보는가 하면, 해맑은 미소와 함께 손으로 브이(V)자를 그리고 ‘귀요미 사슴뿔’ 자태를 선보이는 등 다양한 포즈를 취하며 밝고 장난기 많은 ‘반전 포스’를 드러낸 것. 발랄하고 애교 넘치는 인증샷을 선보이는 한보름의 모습에 지쳐 있던 현장 또한 웃음으로 물들였다.

제작사 측은 “평소 쾌활한 성격으로 촬영장에 활력을 불어놓고 있는 한보름이 촬영에 들어가면 돌변, 사랑하는 사람의 모습을 그저 바라만 봐야 하는 차희주 귀신의 애잔함을 자연스럽게 표현해내고 있다”며 “차희주 귀신의 절절한 사랑이 드러나면서 ‘100억 납치 사건’의 전말에 대한 의문이 깊어지는 가운데 한보름이 선보일 깜짝 놀랄 반전 스토리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9일 방송된 ’주군의 태양‘ 13회분에는 태공실과 관련된 기억을 모두 잃어버린 주중원의 모습이 그려져 안방극장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

▶ 관련포토갤러리 ◀ ☞ `주군의 태양` 현장공개 리허설 사진 더보기
☞ `주군의 태양` 현장 사진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주군의 태양', 추석 특집 영화 편성으로 18일 결방
☞ `주군` 공효진, 공블리 미소에 촬영장 분위기도 UP
☞ ‘주군’ 공효진, 추석 연휴도 반납 ‘열혈 촬영 중’
☞ ‘주군의 태양’ 소지섭, “날 초대해줘” 공효진 집 ‘기습 방문’
☞ ‘주군의 태양’ 김유리, 서인국 냉대에 결국 ‘눈물’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엄마 나 좀 보세요~
  • '바다 위 괴물'
  • 우승 사냥
  • 망연자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