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9900원 캐나다산 활 로브스터 판매

  • 등록 2019-06-12 오전 6:00:00

    수정 2019-06-12 오전 6:00:00

(사진=이마트)
[이데일리 이성웅 기자] 이마트가 오는 13일부터 19일까지 캐나다산 활(活) 로브스터를 대량 기획을 통해 9900원에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성인 남성 손바닥 길이 정도에 해당하는 크기(360g 내외)로 정상가는 1만900원이다. 여기에 행사카드로 결제하면 1000원을 할인 받아 9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는 나들이철을 맞아 고급 갑각류로 인식되었던 로브스터를 저렴하게 공급하기 위해 상품을 기획했다. 특히, 상품 입고 1달 전부터 직소싱 사전 기획과 6만~7만 마리 대량 발주(약 7억원)를 통해 1만원 안팎의 저렴한 가격을 실현했다.

이 크기의 로브스터는 캐나다의 랍스터 조업이 ‘쿼터제’로 운영되는 가운데 캐나다 동부 연안에서 5~6월 딱 2달 동안만 잡을 수 있는 종류다. ‘스프링 시즌 로브스터’로 불리며 최상의 품질을 지니고 있다. 이 로브스터는 껍질이 단단해 살 보전율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크기가 작은 대신 살이 들어 차 있는 ‘비만도’가 상대적으로 높고 어린 랍스터 특성상 육질이 부드러운 것이 장점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중간 유통과정을 없앤 대량 직소싱을 통해 저렴한 가격을 실현했다”며 “작지만 수율이 높아 알찬 로브스터를 통해 식탁이 풍성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