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사내 연애 안해" GD와 열애설 부인

  • 등록 2017-01-24 오전 10:19:22

    수정 2017-01-24 오전 10:19:22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산다라박이 지드래곤과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산다라박은 최근 JTBC 예능 ‘말하는대로’ 녹화에서 “사내 연애를 하지 않는다”고 단호하게 열애설을 부인했다.

녹화 당시 MC 하하는 산다라박에게 “얼마 전에 지디와 열애설이 났다. 축하한다”고 대뜸 축하 인사를 건넸다. 산다라박은 “빅뱅 콘서트 후에 뒤풀이를 갔는데 팬들이 너무 많이 몰려서 콘셉트로 나간 건데 기사가 그렇게 날지 몰랐다”며 “회사에서는 ‘지용이가 헤드록 걸었다’고 비웃더라”고 열애설의 전말을 밝혔다.

MC 유희열은 “그런 현장에 많이 가봐서 잘 안다. 그땐 정신이 하나도 없다”고 너스레를 떨어 주변에 웃음을 안겼다.

산다라박은 이날 녹화에서 투애니원 해체 후 진솔한 속마음을 꺼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25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 관련기사 ◀
☞ '더킹'도 보고 '공조'도 본다…쌍끌이 흥행 왜?
☞ '아이유-장기하 결별은 1월17일 쯤' 커뮤니티 글 '화제'
☞ [포토]I.O.I 전소미 '봄소미' 변신
☞ [단독]구본승, MBC ‘훈장 오순남’ 주연 발탁…본업 복귀
☞ 할리우드 女히어로 나오는데 韓영화는?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집중'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 박결, 손 무슨 일?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