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후, 길스토리이엔티 전속계약…김남길·이수경과 한솥밥 [공식]

  • 등록 2022-09-23 오전 8:36:28

    수정 2022-09-23 오전 8:36:28

(사진=길스토리이엔티)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배우 이시후가 김남길, 이수경 등이 소속된 길스토리이엔티와 전속계약을 맺고 더욱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지난 2013년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로 데뷔한 이시후는 tvN ‘라이어 게임’에 꽃미남 해커 최성준으로 출연,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KBS2 ‘왼손잡이 아내’에서 만능 해결사 ‘봉선달’로 분해 생동감 있는 호연으로 많은 인기를 얻었다. 특히 영화 ‘범털’에서는 내레이션까지 맡는 등 매 작품마다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길스토리이엔티는 23일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이시후 배우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 배우로서 좋은 작품에서 연기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은 물론이고, 다양한 분야에서 만능 엔터테이너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티스트 브랜딩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시후는 최근 MBC 새 드라마 ‘조선변호사’에 캐스팅돼 촬영을 시작했으며, 최근 신한카드 광고 촬영도 마쳤다.

한편, 드라마 ‘유스(YOUTH)’를 통해서도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며,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지닌 그가 길스토리이엔티와 함께할 앞으로의 행보에 더욱 기대가 쏠린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