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은, 이동욱과 뜨거운 키스→액션+감정연기…'배앤크' 일등공신

  • 등록 2022-01-08 오후 4:36:35

    수정 2022-01-08 오후 4:36:35

한지은(사진=tvN)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tvN ‘배드 앤 크레이지’ 속 한지은이 작품을 빈틈 없이 꽉꽉 채운 연기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배드 앤 크레이지’ 7회에서는 납치되었던 이희겸(한지은 분)이 류수열(이동욱 분)과 K(위하준 분)의 도움으로 구출되고, 본격적으로 마약범들을 쫓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희겸은 김계식(이화룡 분)과 눈동자 마약을 집중적으로 쫓던 중, 용사장(김히어라 분)이 있던 사탕 가게에까지 닿으며 치밀한 조사와 함께 마약 조직의 숨통을 조이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또한 양재선(최시원 분), 오경태(차학연 분)와 호흡을 맞추며 도유곤(임기홍 분) 부인 명의의 택배 회사에서 안드레이(원현준 분)를 체포하는 과정에서는 거침없는 열혈 액션과 함께 보는 재미를 더했다.

이에 더해 용사장의 압박으로 경찰 압수 창고를 터는 김계식을 홀로 쫓던 이희겸은 김계식의 두 얼굴에 치를 떨면서도, 용사장이 파놓은 함정에 빠져 류수열과 대치중인 김계식을 총으로 쏜 후 체포한 뒤에는, 남몰래 뒤에서 눈물을 흘리며 그동안 믿고 따르던 김계식을 마음속에서 떠나보내야 하는 아픔을 감내하기도. 이 가운데 감정을 절제하기도 하고 폭발시키기도 하는 연기를 유연하게 그려낸 한지은은 물오른 비주얼만큼이나 물오른 연기력, 그리고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과 감정연기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키기 충분했다.

일촉즉발 위기 상황이 이어지고 마약범들을 쫓는 긴박한 상황 속에서 한지은은 통쾌하고 화끈한 사이다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고, 이는 5.2%라는 시청률 대폭 상승으로 이어졌다. 날카로운 조사를 바탕으로 행하는 치밀한 미행, 위기 상황 속에서 빛을 발하는 액션, 류수열, K, 양재선, 오경태와의 팀플레이로 짜릿함을 선사하는 한지은의 활약은 극의 전개에 날개를 달아주며 재미를 선사했다는 평.

그 가운데 이희겸과 류수열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다시 깨닫게 되며 더욱 흥미진진한 전개로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이희겸의 집 안에 남아있는 과거 연애 시절의 흔적과, ex-연인이기에 자연스러운 스킨십과 제스처들, 더욱이 열렬했던 키스신은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설레게 하며 두 사람의 애정전선을 응원하게 만들었다.

이에 서사를 빈틈 없이 꽉 채운 연기로 믿고 보는 배우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는 한지은. 강렬한 존재감과 함께 ‘배드 앤 크레이지’를 이끌어가고 있는 그가 앞으로 어떤 이야기로 재미를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tvN ’배드 앤 크레이지’ 8회는 8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힐링 미소
  • 극락 가자~ '부처핸섬!'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