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품달` 한가인-김수현 애틋한 멜로 본격 전개

  • 등록 2012-02-02 오후 1:34:10

    수정 2012-02-02 오후 1:34:10

▲ MBC `해를 품은 달`


[이데일리 스타in 장서윤 기자] MBC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 애틋한 멜로 라인을 전개할 것으로 보인다.

오늘(2일) 방송하는 ‘해를 품은 달’(극본 진수완, 연출 김도훈/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이하 ‘해품달’) 10회에서는 옥살이에 인두질의 위협을 당하는 등 심한 고초를 당한 월(한가인)의 상처를 어루만지는 훤(김수현)의 애틋한 재회가 그려진다.

지난 1일 방송된 9회분에서 액받이 무녀로 입궁한 월을 다시 침실에 받아들인 훤은 월의 상한 얼굴을 어루만지며 어의까지 불러 상처를 어루만진다. 이 과정에서 월과 훤은 서로에게 지워진 운명대로 서로에게 끌림을 느끼게 된다.

▲ MBC "해를 품은 달`
이번에 공개된 사진에는 이러한 애틋한 감정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특히 한가인은 그간의 고초를 어루만지는 훤의 손길을 받으며 아직은 되찾지 못한 기억 속의 그리움과 애처로움의 감정을 눈빛 하나만으로도 표현했다.

한편 매회 자체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해품달’은 월과 훤의 멜로 제2막이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나 홀로 집에' 이제 끝... 우리동네키움센터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