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허진호 감독, 광화문국제단편영화제 심사위원장 위촉

  • 등록 2021-09-15 오후 12:00:10

    수정 2021-09-15 오후 12:00:10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허진호 감독이 제19회 광화문국제단편영화제(The 19th GwangHwaMun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 집행위원장 안성기) 심사위원장으로 위촉됐다.

허진호 감독은 데뷔작 ‘8월의 크리스마스’(1998)로 국내 주요 영화제의 신인상을 휩쓴 데 이어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에 선정되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이후 ‘봄날은 간다’(2001) ‘외출’(2005) ‘덕혜옹주’(2016) ‘천문: 하늘에 묻는다’(2018) 등, 작품성과 흥행성을 모두 갖추며 한국 영화 거장으로 입지를 굳혔다. 현재 방영 중인 드라마 ‘인간실격’(2021)으로 드라마 연출에도 도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허진호 심사위원장을 필두로 영화 프로듀서 리사 브루스, ㈜화인컷 대표 서영주, 영화 편집자 박곡지, 템페레영화제 집행위원장 유카-페카락소가 함께 경쟁부문 심사를 맡는다.

리사 브루스 프로듀서는 수많은 영화를 제작했으며, 한국에서도 개봉 후 많은 사랑을 받은 영화 ‘사랑에 대한 모든 것’(2015) ‘다키스트 아워’(2017) 등 걸출한 작품의 제작을 맡았다.

서영주 대표는 2008년 해외배급사 설립 이래, 300여편에 이르는 다양한 한국영화를 해외에 선보이며 한국영화 세계화의 활로를 개척하고 있다.

박곡지는 ‘접속’(1997) ‘쉬리’(1999) ‘태극기 휘날리며’(2003) ‘비열한 거리’(2005) ‘국가대표’(2009) 등의 작품을 편집하며 명실상부 한국 최고의 편집자로 자리하고 있다.

유카-페카락소는 세계 3대 단편영화제 중 하나인 템페레영화제의 집행위원장을 역임하며 미디어 교육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다.

심사위원들은 총 121개국 5219편 중 예심을 통해 선정된 국제경쟁부문 33개국 45편, 국내경쟁부문 15편 등 총 60편의 작품을 심사한다. 상금은 경쟁부문 3400만원, 사전제작지원금 1500만 원 등 총 5100만 원에 이르며, 최종 수상작은 폐막식에서 발표된다.

제19회 광화문국제단편영화제는 오는 10월 14일(목)부터 19일(화)까지,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열린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