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S오픈 테니스 챔피언' 라두카누, BBC 선정 올해의 선수

  • 등록 2021-12-20 오후 4:44:28

    수정 2021-12-20 오후 8:42:01

에마 라두카누.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US오픈 테니스 대회 여자 단식 챔피언’ 에마 라두카누(영국)가 영국 방송 BBC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BBC는 20일(한국시간) 팬 투표를 통해 라두카누가 맨체스터 시티 공격수 라힘 스털링, 복서 타이슨 퓨리 등을 제치고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BBC 올해의 선수는 1954년부터 68년째 이어져 온 상이다. 영국이나 영국령 출신 중에서 한 해 가장 빛나는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시상한다.

라두카누는 지난 9월 미국 뉴욕에서 열린 US오픈에 세계 랭킹 150위(현재 19위) 자격으로 출전해 깜짝 우승을 차지했다. 라두카누는 남녀를 통틀어 테니스 메이저 대회에서 예선부터 출전해 단식 우승을 차지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루마니아인 아버지와 중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나 다문화 배경을 가진 라두카누는 특유의 밝은 미소로 영국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슈퍼스타 반열에 올랐다. 라두카누는 “BBC 올해의 선수 시상식을 보면서 성장했는데 역대 수상자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돼 영광”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BBC 올해의 감독상은 잉글랜드 축구 대표팀의 사상 첫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결승 진출(준우승)을 이끈 개러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에게 돌아갔다. 잉글랜드 축구 대표팀은 올해의 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