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84.11 7.92 (+0.24%)
코스닥 1,013.98 2.48 (-0.24%)

배우 임사랑, '나빌레라'로 빛낸 존재감

  • 등록 2021-04-28 오후 2:22:50

    수정 2021-04-28 오후 2:22:50

‘나빌레라’ 스틸컷(사진=tvN)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임사랑이 ‘나빌레라’를 통해 매력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다.

지난 27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는 나이 일흔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과 스물살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채록’의 성장을 그린 사제듀오 청춘기록 드라마. 앞서 조금씩 복선으로 암시됐던 박인환(덕출 역)의 알츠하이머가 인생의 파노라마 형태로 보여지며 안방극장을 눈물 바다로 만들었고 인생 명장면을 탄생시켰다.

임사랑은 박인환, 송강(채록 역)과 함께 꿈을 향해 날아오르려는 무용원 학생 ‘권봄’ 역을 맡아 밝고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임사랑은 꿈과 행복을 향해 부지런히 노력하는 발레리나의 모습과 20대 청춘의 모습, 일흔 나이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을 진심으로 응원하는 모습을 보여줘 극에 활력을 더했다.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대회 KIBC 국제 발레콩쿠르 입상과 국립발레단 소속 경력이 있는 임사랑은 ‘나빌레라’서 아름답고 우아한 수준 높은 발레 실력과 본인 특유의 밝고 긍정적인 매력으로 ‘권봄’ 역을 표현하며 짧은 분량에도 불구하고 임팩트를 남겼다.

임사랑은 KBS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수지 역을 맡으며 연기를 시작, 이후에도 독립단편영화 ‘COLD GOLD’, ‘연기수업’ 주연을 맡으며 연기력을 탄탄하게 다지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