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이정재 "에미상 수상, 정우성·유재석도 축하 문자"

  • 등록 2022-09-15 오후 2:02:05

    수정 2022-09-15 오후 2:02:05

‘뉴스데스크’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이정재가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후 절친한 배우 정우성과 전우 유재석에게 축하 인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정재는 지난 14일 MBC ‘뉴스데스크’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당연히 정우성 씨 연락이 오셨다”며 “생중계로 보고 계시고, 그걸 캡처해서 보내줬다. 그래서 한참 문자했다”고 말했다.

이어 군대 전우인 유재석에게도 문자가 왔다며 “‘정재야 이건 정말 역사적이다.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손뼉 치는 박수 이모티콘도 보내줬다”고 설명했다.

이정재는 황동혁 감독이 언급한 시즌2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이정재는 “대본으로 읽어야지 감정이 더 몰입이 돼 성기훈 연기를 잘할 수 있을 것 같아 안 물어보는데 감독님이 인터뷰에서 말씀을 하셔서 ‘성기훈이 다크해지나?’, ‘성기훈 캐릭터가 변하나?’ 그런 얘길 듣는다”며 “감독님 스스로 스포를 하고 계시다”고 밝혔다.

이정재는 “국민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으로 지금까지 연기생활을 잘 해오고 있는데 앞으로 열심히 할 것이고 실망 시키지 않는 영화 많이 만드는 이정재가 되겠다”고 감사한 마음을 표하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