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비, 빌보드·롤링스톤 호평 "K팝 힙합씬, 독보적 인물"

  • 등록 2017-10-06 오후 6:15:42

    수정 2017-10-06 오후 6:15:42

바비 빌보드. 바비, 빌보드+롤링스톤도 반했다! “K팝 힙합씬의 독보적 인물”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빌보드·롤링 스톤 등 주요 외신들이 가수 바비의 첫 솔로 앨범에 대해 호평했다.

5일(현지 시각) 오후, 미국 빌보드는 바비와의 인터뷰를 통해 2년이 넘는 작업 기간을 거쳐 탄생한 첫 솔로 앨범 ‘LOVE AND FALL’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팬들은 바비의 솔로 출격 소식에 깜짝 놀랐을 것이다. 그러나, 바비는 자신이 다재다능한 크리에이터임을 입증하기 위해 이 순간만을 기다려왔을 것이다”라고 소개했다.

바비는 이번 인터뷰를 통해 “래퍼이기 전에 뮤지션이고 싶었고, 뮤지션이기 전에 아티스트가 되고 싶었다. 좋은 모습보다는 더 나아진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앨범 발매 소감을 전했다.

이어서 바비가 전곡 작사·작곡에 참여한 총 10곡에 대한 비하인드도 전격 공개했다.

바비는 “더블 타이틀곡 중 하나인 ‘사랑해’를 통해 사랑은 시간을 이기기 어렵고, 설렘이 빠진 사랑에는 정 밖에 남지 않다는 것을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또 “‘RUNAWAY’는 누구나 한 번쯤 일탈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공감을 받고 싶었다”며 감상 포인트를 전했다.

같은 날 롤링 스톤 인디아 또한 바비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롤링 스톤 인디아는 “바비는 어린 나이에 K팝 힙합씬에서 도전장을 내민 후, 독보적인 인물로 거듭났다. 2014년 ‘쇼미더머니 3’ 최종 우승을 거머쥔 후, 아이콘이라는 그룹으로 정식 데뷔를 마친 그에게 성장 기회는 무궁무진했다”라며 호평했다.

바비는 “이번 앨범은 세련되기를 원했고, 다양한 장르를 소화하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앨범 발표 직후 해외 아이튠즈 22개국에서 정상을 차지한 바비는 “제 음악이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었다는 말을 들었을 때 굉장히 기뻤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한편, 바비는 11월 29일 일본에서도 첫 솔로 앨범 ‘LOVE AND FALL’을 발표한다. 또 바비가 속한 아이콘은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11월 초 방송 예정인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 수학여행’ 등을 통해 활발한 국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의정부고 졸사 레전드
  • "잘 하고 올게"
  • 아기천사
  • 또 우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