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예리, '미나리'로 골드리스트 여우주연상

  • 등록 2021-01-28 오후 2:59:06

    수정 2021-01-28 오후 2:59:06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배우 한예리가 영화 ‘미나리’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28일 배급사 판씨네마에 따르면 한예리는 골드 리스트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차지했다. 한예리는 할리우드 데뷔작인 ‘미나리’에서 스티븐 연과 부부로 호흡을 맞췄다.

올해 처음 열린 골드 리스트 시상식은 아시아계 미국인과 태평양 주민들의 교육, 미디어 리더쉽, 콘텐츠 다양성을 지원하는 아시아태평양엔터테인먼트연합(CAPE)과 아시아 정체성을 보호하고 문화계 다양성을 후원하는 비영리단체 ‘골드 하우스’가 함께 주관한다.

‘미나리’는 여우주연상 외에도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남우주연상, 여우조연상, 남우조연상까지 휩쓸며 7관왕을 달성했다.

‘미나리’는 오는 3월 국내 개봉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