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강화' 김민규, 정해인·지수에게 총 겨눠… 일촉즉발

  • 등록 2022-01-30 오후 4:19:22

    수정 2022-01-30 오후 4:19:22

(사진=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JTBC스튜디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설강화’ 김민규가 정해인과 지수에게 총을 겨눴다.

최종회를 앞둔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가 남파공작원 격찬(김민규)이 조장인 수호(정해인)와 안기부장의 딸인 영로(지수)에게 총을 겨누고 있는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는 격찬이 기관총을 들고, 수호와 영로를 조준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위협적인 격찬의 자세와 굳어있는 수호와 영로의 표정에서 긴장감이 느껴진다. 결박되어 있던 격찬이 어떻게 풀려나 총을 겨누게 되었는지, 수호와 영로가 이 위기를 뚫고 무사히 기숙사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서로를 애처롭게 바라보고 있는 수호와 영로의 스틸도 공개됐다. 안타까운 눈빛으로 마주하고 있는 수호와 영로. 영로의 볼을 감싸고 있는 수호와 그를 붙잡고 있는 영로의 애절한 모습에서 두 사람에게 어떤 사연이 벌어질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수호와 영로를 비롯한 기숙사 학생들이 무사히 살아나갈 수 있을지, 두 사람이 사랑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 15, 16회(최종회)는 오늘(30일) 밤 10시에 연속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