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T, 자주쓰는 상황별 샘플문자 서비스

메시지 전송요금 200원..무료 문자제공 이벤트도
  • 등록 2009-09-20 오후 1:05:42

    수정 2009-09-20 오후 1:05:42

[이데일리 양효석기자] KT(030200)는 고객들이 문자 메시지를 이용할 때 여러가지 상황별로 자주 쓰는 표현들을 샘플형 문자로 휴대전화에 저장, 사용하는 `쇼(SHOW) 맞춤문자`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SHOW 맞춤문자는 현재 30여 개 메시지로 구성돼 있다. 매주 7개씩 콘텐츠가 추가될 예정이다.

예를 들면, 일반적으로 많이 보내는 문자 가운데 `늦어요..죄송` `오케이` `좋은 하루` `땡큐` 등의 맞춤문자와 청소년들이 쓰는 문자 가운데 `수업중이에요!` `선도부 있어?` `용돈 좀 주세요` 등의 맞춤 문자를 휴대전화에 내려 받아 저장해놓고 필요할 때 바로 전송하면 된다.

맞춤문자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휴대전화에서 `SHOW 무선인터넷 → 4번 문자 → 메시지콘/폰트 → 맞춤문자`로 들어가거나 **0880+SHOW 버튼으로 접속한 다음, 상황별 메시지를 선택하면 된다. 자신의 휴대전화로 메시지가 보내지며 받은편지함에 저장된 메시지를 향후에 전달 기능을 통해 타인에게 보내면 된다.

메시지를 자신의 휴대전화에 저장할 때 정보이용료와 데이터통화료가 모두 무료다. 단 타인에게 전송시에는 건당 200원의 MMS 요금이 부과된다.

KT는 SHOW 맞춤문자 출시를 기념해 10월8일까지 맞춤문자 10건 이상을 사용한 고객 중 5000명을 선정, 1000원 무료 문자쿠폰을 제공한다.

▶ 관련기사 ◀
☞QOOK TV, BBC월드뉴스 채널 서비스
☞`합병전 고객정보라도 KT결합상품 활용 가능`
☞KT, 다문화가정 수기집 발간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