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25.49 23.59 (-0.77%)
코스닥 1,008.95 2.81 (-0.28%)

[단독]이지훈, '달이 뜨는 강' 재촬영에 '특급 의리'

  • 등록 2021-03-08 오후 4:28:45

    수정 2021-03-08 오후 6:48:29

‘달이 뜨는 강’(사진=KBS)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이지훈이 특급 의리로 드라마에 힘을 보탠다.

8일 이데일리 취재 결과 이지훈은 출연 중인 드라마 KBS2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의 상당 분량을 재촬영을 하고 있지만, 이에 대한 출연료를 받지 않는 쪽으로 논의를 하고 있다. 스케줄의 조율 역시 적극적으로 협조를 하며 드라마를 함께하는 제작진을 위해 도움이 되겠다는 마음이다.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 운명에 굴하지 않은 그들의 순애보를 담은 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95% 분량의 촬영을 마친 사전제작 드라마다. 그러나 온달로 출연 중인 배우 지수가 학폭 논란으로 하차하게 됐고, 새로운 배우인 나인우가 온달 역으로 새롭게 합류했다. 무려 95% 이상이나 촬영을 해놓은 상태이지만, 제작사 측은 시청자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당장 7회부터 나인우를 투입해 방송키로 결정했다.

티에이치컴퍼니 측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제작사도 이번 일로 피해를 입지 않았나. 함께 일하는 관계인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결정한 것이다”라며 “어려운 시기인데 조금만 욕심을 내려놓으면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 결정한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한편 ‘달이 뜨는 강’은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이날 방송되는 7회부터 나인우가 새로운 온달로 출연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