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군 특혜 의혹' 안승남 구리시장 아들은 배우 A씨

  • 등록 2021-01-28 오후 4:24:37

    수정 2021-01-28 오후 4:24:37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군 복무 특혜 의혹이 불거진 안승남 구리시장의 아들이 배우 출신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데일리 취재 결과 지난 27일 ‘SBS 8 뉴스’에서 군 복무 특혜 의혹을 제기한 안 시장의 둘째 아들은 지난 2015년 배우로 데뷔해 활동한 안모 씨다.

안씨는 2015년 웹드라마로 데뷔해 다수 작품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쌓았다. 그러나 지난 2018년 드라마를 마지막으로 전 소속사와 계약을 해지했고 이후 새로운 활동이 없었다.

SBS는 “한 이등병이 시청 청사 예비군 지역대에서 복무하고 있는데 알고 보니 이 군인의 아버지는 안승남 구리시장”이라고 보도하며 “상근예비역은 집에서 출퇴근하기 때문에 거주지 위치와 교통편을 고려해 복무지가 결정되는데, 안 이병 집 주변에는 시청보다 가까운 상근예비역 근무지가 3곳이나 더 있다. 한 주민센터는 도보로 5분 거리이며 안 이병이 시청에 배치될 시점에 인력 충원이 필요한 곳이었다”고 지적했다.

또한 SBS는 이 주민센터에 안 이병 대신 다른 군인이 배정됐는데 걸어서 50분 걸리는 지역에 사는 병사였다고 덧붙이며 안 씨의 배치가 특혜로 의심되는 또 하나의 근거로 전했다.

‘SBS 8 뉴스’
SBS는 예비군 지역대장이 안 이병의 퇴근을 시켜주는 모습을 포착해 보도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안 시장은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이를 전면 반박했다. 안 시장은 “사실확인이 부족한 흠집내기”라며 “그 복무부대 배치에 관한 사항은 관할군부대 소관사항”이라고 밝혔다. 자신은 어떠한 영향력도 행사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또한 아들의 ‘특혜’ 지적을 동의할 수 없다며 “시장의 영향력이 미칠 수 없는 부분이다. 병역 복무 중인 시장의 아들이라고 하여 근무지에 대한 혜택을 부여한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예비군 지역대장의 차로 퇴근을 하는 것에 대해서도 “구리시장의 업무영역이 아니므로 인지하지 못했다”고 해명했으며 이에 대한 적정성 판단은 전적으로 복무부대의 장에게 있다고 주장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