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과후 설렘', 일일 투표수 40만표 육박… 순위 요동

  • 등록 2022-01-17 오후 6:06:44

    수정 2022-01-17 오후 6:06:44

(사진=펑키스튜디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방과후 설렘’의 투표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MBC 글로벌 걸그룹 오디션 ‘방과후 설렘’이 8회 방송 기준 일일 온라인 투표수가 40만표에 육박, 하루가 다르게 순위에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17일 낮 기준 순위에도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는 등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상황이다.

‘방과후 설렘’은 2일 6회 방송 기준 온라인 투표수 약 18만표 기록해 뜨거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또한 ‘방과후 설렘’은 최근 진행된 여섯 번째 방청에서 약 1만여 명의 신청자가 몰리며 100대 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처럼 방송을 향한 관심이 급증함에 따라 ‘방과후 설렘’ 팬들 역시 자신의 최애를 데뷔시키기 위한 각종 홍보 전쟁을 펼치고 있다. 각종 현수막을 제작하거나 슬로건 제작 및 나눔, 영상 및 이미지를 활용한 홍보 진행하며 온·오프라인에서 연습생 개개인을 향한 열띤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이러한 응원 전쟁은 연습생들의 화려한 무대로 인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연습생들은 입학 미션을 시작으로 학년 연합 포지션 평가까지, 서로 다른 조합으로 만들어내는 시너지를 통해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임에 따라 연습생들의 순위는 급변하고 있다. 특히 어느 누구도 안전한 위치에 있다고 할 수 없기에 앞으로 연습생들이 또 어떤 무대로 순위를 뒤바꿔놓을 것인지, 마지막까지 자신의 자리를 지켜 데뷔까지 차지할 연습생은 누구인가에 귀추가 주목된다.

‘방과후 설렘’ 온라인 투표는 네이버 콘텐츠 홈과 리얼라이브 앱에서 매일 1인당 1회씩 학년 무관하게 총 7명에게 투표할 수 있다.

‘방과후 설렘’은 매주 일요일 밤 9시 MBC와 네이버 NOW.에서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