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한소희, '자백의 대가'로 만날까…"결정된 바 없어" [공식]

  • 등록 2022-08-29 오후 4:20:22

    수정 2022-08-29 오후 4:20:22

송혜교(왼쪽) 한소희(사진=SBS, 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송혜교, 한소희가 한 작품에서 만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29일 드라마 ‘자백의 대가’(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프로덕션에이치) 측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논의 중이지만 결정된 바 없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스포츠경향은 송혜교, 한소희가 이응복 감독이 연출하는 ‘자백의 대가’에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자백의 대가’는 살인사건을 둘러싼 두 여성의 핏빛 연대기를 그린 작품으로 ‘새드무비’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 권종관 작가가 집필했다.

송혜교는 극중 미술 교사인 안윤수 역을, 한소희는 정체를 알 수 없는 신비로운 여자 모은 역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

데뷔 이후 꾸준히 톱 자리를 지키고 있는 송혜교와 대세 한소희가 한 작품에서 호흡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