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나탄 No.7' 수원삼성 2017시즌 등번호 확정

  • 등록 2017-01-26 오전 10:03:41

    수정 2017-01-26 오전 10:05:35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K리그 클래식 수원삼성이 2017시즌 사용할 선수단 등번호를 확정했다.

지난해 하반기 합류 후 14골(18경기)을 몰아쳤던 조나탄은 70번에서 7번으로 바꿔 달았다. 권창훈이 남기고 간 22번은 지난 시즌 가능성을 보여준 ‘슈퍼루키’ 고승범이 차지했다. 곽광선(34번→20번), 장호익(77번→35번) 등 기존 선수들도 새로운 등번호로 바꿔 달았다.

올 시즌 팀에 새로 합류한 선수들의 등번호도 눈에 띈다. 포항에서 합류한 골키퍼 신화용은 ‘주전 골리’를 상징하는 1번 유니폼을 입는다. 전남에서 이적한 박기동은 9번, J리그 사간 토스에서 건너온 김민우는 11번을 달았다.

본인이 애착하는 등번호를 고수한 선수들도 많다. 수원삼성 최초로 4년 연속 주장을 맡게 된 염기훈은 26번을 유지했다. ‘부주장’ 구자룡, 이종성도 그대로 15번과 16번을 선택했다. 수비수 이정수 또한 40세까지 활약하고 싶은 의지를 담아 40번을 달고 그라운드를 누빈다.

한편 스페인 말라가에서 전지훈련중인 수원삼성은 26일 오전(한국시간) 산 페드로 경기장에서 열린 FC 아라우(스위스 2부)와 첫 연습경기에서 전반 4분 고차원의 도움을 받은 조나탄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힐링 미소
  • 극락 가자~ '부처핸섬!'
  • 칸의 여신
  • 김호중 고개 푹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