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 "케이와 열애설 황당…더 어색해지겠네요"

  • 등록 2022-08-19 오후 1:57:26

    수정 2022-08-19 오후 1:57:26

김준수(왼쪽), 케이(사진=팜트리아일랜드)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그룹 동방신기와 JYJ를 거친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소속사 동료인 그룹 러블리즈 멤버 케이와의 열애설을 적극 부인했다.

김준수는 열애 보도가 나온 19일 자신의 SNS에 계정에 해명글을 올렸다.

이 글을 통해 그는 “연예인이란 이름으로 지금껏 살면서 황당하거나 억울한 기사들도 가끔 있었지만 오늘 기사가 가장 황당한 기사 1위”라는 반응을 나타냈다. 열애 보도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힌 것이다.

그러면서 김준수는 “안 그래도 같은 아이돌 출신에 회사 관계로 알게되어서 너무 조심스럽고 아직까지도 존대만하는 배우인데 덕분에 더 어색해지겠네요”라고 썼다.

아울러 그는 “케이 팬분들께 아침부터 황당한 기사를 접하게 해드려 죄송하다”며 “우리 팬분들께도 걱정말라고 얘기해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오전 한 연예·스포츠 매체는 팜트리 아일랜드에서 한솥밥을 먹고 있는 김준수와 케이가 조심스럽게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연인 사이라고 보도해 진위에 관심을 모았다. 앞서 케이는 지난 1월 김준수가 설립한 팜트리 아일랜드에 새 둥지를 튼 바 있다.

열애 보도가 나온 뒤 팜트리 아일랜드는 언론을 통해 “열애설은 사실무근임을 명백히 밝힌다”는 입장을 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