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빈→곽동연 티빙 콘텐츠 주역들, 칸 시리즈 핑크 카펫 빛냈다

  • 등록 2022-04-06 오후 5:05:08

    수정 2022-04-06 오후 5:05:08

(사진=티빙)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칸 시리즈에 공식 초청된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가 세계인들의 마음까지 훔쳤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2022년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CANNESERIES, Cannes International Series Festival, 이하 칸 시리즈)이 4월 1일(이하 현지시간)부터 6일까지 프랑스 칸에서 진행됐다. 티빙은 비경쟁 부문에 오리지널 시리즈 ‘술꾼도시여자들’과 ‘괴이’ 총 두 작품이 이름을 올렸다.

행사를 위해 ‘술꾼도시여자들’의 이선빈, 정은지, ‘괴이’의 장건재 감독, 곽동연은 5일(현지시간) 칸 시리즈의 주요 행사인 인터뷰, 핑크카펫 등 주요 일정을 소화했다. 6일 9시(현지시간)부터는 칸 시리즈 공식 상영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4월 첫 공개를 앞두고 국제 행사에 초청된 구교환, 신현빈 주연의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괴이’는 저주받은 불상에 나타난 마을에서의 괴이한 사건을 쫓는 초자연 스릴러다. 미스터리를 앞세운 한국형 오컬트 장르 ‘괴이’는 5일 오후 3시(현지시간)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소재의 특이점 △CG, 미쟝센 등 연출기법 △K콘텐츠 장르물의 높아진 위상 등 작품과 K콘텐츠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집중됐다.

‘술꾼도시여자들’ 이선빈, 정은지는 전 세계 외신들이 모인 칸 시리즈 페스티벌의 하이라이트 핑크카펫에서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특유의 밝은 에너지와 기분 좋은 케미스트리로 ‘술도녀’의 매력을 전 세계에 알렸다.

‘술꾼도시여자들’도 5일 16시 20분(현지시간)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해외 팬들이 꼽은 명장면/명대사 △워맨스 장르 인기 비결 △한국의 술자리 문화 소개 등 작품에 대한 해석과 호평이 이어졌다.

티빙 관계자는 “칸 시리즈 페스티벌에서 세 여자의 음주와 우정을 하이퍼 리얼리즘으로 그려낸 ‘술꾼도시여자들’과 한국형 오컬트 시리즈 ‘괴이’ 등 전혀 다른 장르의 두 오리지널 콘텐츠가 세계인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오직 티빙에서만 볼 수 있는 다양하고 풍성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통해 K콘텐츠 위상을 이어나갈 ‘NO.1 K콘텐츠 플랫폼’으로 나아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은 프랑스 Espace Miramar 극장에서 코리아 포커스(Korea Focus) 상영회가 열린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술꾼도시여자들’, ‘괴이’의 무대인사와 작품 상영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칸의 여신
  • '집중'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