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PD "경쟁작 '하얀거탑', 발전된 기술 차별점"

  • 등록 2018-01-25 오후 3:00:01

    수정 2018-01-25 오후 3:00:01

사진=방인권 기자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신용휘 PD가 동시간대 방영하는 MBC ‘하얀거탑UHD’와 ‘크로스’를 비교했다.

신 PD는 25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미니시리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 제작발표회에서 경쟁작인 ‘하얀거탑UHD’에 대해 “10여년 전에 저 또한 굉장히 좋아했던 작품”이라면서 “이번에 다시 방송된다는 소식을 들었다. 당황스럽다기 보단 좋아했던 작품이다. 다시 방영된다는 소식에 시청자 입장에서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두 작품 모두 의학 드라마라는 공통점이 있다. 신 PD는 “메디컬 드라마의 경쟁 보단 그 안에 담긴 사람들의 서사와 감정을 통해 차별점이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시청자들의 좋은 선택을 기대하고 있다. 10년 전보다 저희가 의술적인 면에서 많이 발전하지 않을까 싶다. 의식하면서 촬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크로스’는 살의를 품고 의술을 행하는 천재 의사 강인규(고경표 분)와 그의 살인을 막으려는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 분)이 생사의 기로에서 펼치는 내용을 담는다. 29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집중'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 박결, 손 무슨 일?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